OK저축은행, 마스크·손소독제 전달 등 소상공인 피해복구 지원

금융 입력 2020-05-14 13:43:50 유민호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코로나19 피해 소상공인 지원 총력

[정길호 OK저축은행 대표이사가 서울 세종대로에 있는 본점 영업부에서 마스크, 손소독제 등으로 구성된 코로나19 극복키트를 직접 고객에게 전달하고 있다. /사진=OK저축은행]

[서울경제TV=유민호기자] OK저축은행(대표 정길호)은 코로나19 사태에 피해를 본 소상공인 등 고객을 위한 지원에 나섰다고 14일 밝혔다.

 

이번 지원은 코로나19 극복키트(마스크·손소독제) 5,000개 제공 항균필름(접촉 감염 방지) 지원 착한 소비(영업점·본점 인근 요식업 선결제) 전개 소상공인 대상 자영업 컨설팅 및 사업장 업그레이드 등이 포함됐다.

 

코로나19 피해를 겪은 소상공인 등이 주요 대상이다. 우선 개인 및 개인사업자 여·수신 고객에게 총 5,000개 규모의 코로나19 극복키트를 제공한다. 지점당 약 200개가 지원됐다. 영업점 및 본점을 통해 인근 소상공인 입점 점포에 부착할 항균필름을 전달한다.

 

또 저축은행중앙회, 서민금융진흥원과 함께 소상공인 대상으로 한 지원도 이뤄진다. 지원 대상은 햇살론 이용 소상공인 사업자 대출 이용 소상공인(연 소득 3,500만 원 이하) 개인신용등급 6등급 이하 소상공인(연 소득 4,500만 원 이하) 중 각 영업점에서 선발한 인원이다.

 

OK저축은행은 선발된 소상공인을 대상으로 저축은행중앙회와 함께 100만원 한도 안에서 사업장 무료 업그레이드를 지원한다. 서민금융진흥원과는 60만원 상당의 무료 자영업 컨설팅을 제공한다.

 

정길호 OK저축은행 대표이사는 코로나19 피해에 마음고생 하시는 고객님들에게 작은 응원이 되길 바란다앞으로도 서민금융 회사로서 역할에 충실할 것이라고 말했다. /you@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