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워치] 할리우드 “레드카펫 어찌할꼬”…코로나 이후도 고민

산업·IT 입력 2020-05-27 14:28:32 수정 2020-05-27 20:33:06 정훈규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서울경제TV=정훈규기자] 미국 할리우드가 코로나19 이후 레드카펫에 대한 고민에 빠졌습니다.

A급 스타와 사진작가, 홍보 담당자, 셀카를 요청하는 팬들로 붐비는 레드카펫은 할리우드 홍보의 중요한 요소입니다.

하지만 사회적 거리두기 등 일상적이 생활방역이 이뤄지면 팬들이 밀집하는 레드카펫 행사를 열기 어렵기 때문입니다.

할리우드에서는 제작진과 사진작가들을 플렉시글라스로 나누어진 펜으로 분리하고, 팬들에게는 거대한 LED 스크린으로 현장을 보여주는 방식을 고려하고 있습니다. 

또 다른 문제는 A급 스타들이 레드카펫에 나타날지 여부입니다. 많은 할리우드 스타를 고객으로 보유한 뉴욕의 한 경호업체 관계자는 ”우리가 지금 보호하고 있는 연예인은 모든 것을 멀리하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cargo29@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정훈규 기자 경제산업팀

cargo29@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