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반성장] 호반건설·호반산업, ‘혁신주도형 임금격차 해소’ 협약 체결

부동산 입력 2020-07-02 09:39:53 수정 2020-07-02 09:43:09 설석용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동반성장위원회와 ‘혁신주도형 임금격차 해소’ 협약

호반건설·호반산업, 3년간 총 450억 원 규모 지원

지난 달 30일 호반건설·호반산업이 동반성장위원회와 ‘혁신주도형 임금격차 해소’ 협약식을 가졌다. (왼쪽부터 김진원 호반산업 사장, 송종민 호반건설 사장, 권기홍 동반성장위원회 위원장, 이성준 우창건설 대표). [사진=호반건설그룹]

[서울경제TV=설석용기자] 호반건설그룹이 이번에는 협력사와의 상생협력을 위해 총 450억 원 규모를 지원한다.
 

호반건설그룹은 지난 30일 동반성장위원회(이하 ‘동반위’)와 호반파크 2관(서초구 우면동 호반건설 신사옥)에서 ‘혁신주도형 임금격차 해소’ 협약을 체결했다고 2일 밝혔다. 이날 협약식에는 권기홍 동반위 위원장, 송종민 호반건설 사장, 김진원 호반산업 사장, 협력사 이성준 우창건설 대표 등 관계자 20여명이 참석했다.


이번 협약에 따라 호반건설그룹은 임금격차 해소를 위한 상생협력 프로그램을 운영할 예정이다. 협력 중소기업의 기술경쟁력 강화를 주요 골자로 하는 이번 프로그램은 협력 중소기업과 임직원을 대상으로 진행한다. 호반건설그룹은 코로나19 위기 극복을 위해 협력 중소기업에 인건비 긴급지원, 임직원 대상 건강검진 및 학자금, 신기술 개발, 창업기업 육성, 해외 판로개척 등을 지원한다. 2020년부터 3년간 총 450억 원 규모다.


동반위는 지난 2018년부터 대‧중소기업간 양극화 해소를 위해 ‘임금격차 해소 운동’을 진행하고 있다. 임금격차 해소 운동은 대기업(공기업 포함)과 중소기업, 동반위가 협약을 체결해 제값 쳐주기, 제때주기, 상생결제로 주기의 ‘대금 제대로 주기’ 3원칙을 준수하고, 기업의 규모와 업종 특성에 부합하는 격차 해소형 상생프로그램을 자율적으로 시행한다.


권기홍 동반위원장은 “호반건설그룹과의 이번 협약은 코로나19 위기 극복을 위해 인건비를 직접 지원하고 우수 협력사에 인센티브를 제공하는 등의 내용이 포함되어 있어 어려운 시기를 함께 이겨내는 동반성장의 모범이 될 것으로 보인다“며 ”이번 협약을 발판으로 우리 경제의 큰 비중을 차지하고 있는 건설 산업도 위기의 문턱을 넘어 포스트 코로나 시대를 견인할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송종민 호반건설 사장은 “협력사의 성장이 호반건설의 성장으로 직결된다고 생각한다”며 “앞으로도 호반건설은 협력 기업들과의 동반성장을 위해 다양한 지원과 노력에 힘쓸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호반건설 등 호반그룹은 협력사들과의 동반성장을 위해 꾸준히 노력해 오고 있다. 호반건설은 지난 2018년, 2019년에 건설업계 최대 규모인 총 400억 원의 대‧중소기업상생협력기금을 출연했다. 또 호반건설과 호반산업은 협력사 임직원 자녀 장학금 지원, 우수 협력사 70개사 초청 해외 시찰, 코로나19 긴급 경영안정자금 지원 등을 진행했다.

이 밖에도 호반건설그룹은 사내 상생경영위원회를 운영해 불공정 거래 행위를 사전 예방하고, 협력사의 우수 기술, 원가 절감 방안에 대해 제안제도를 시행해 인센티브를 부여하고 있다. 하도급대금을 전액 현금 지급하고, 2차 이하 협력사(노무자 등)의 하도급 대금 지급과정의 모니터링도 실시하고 있다.


호반건설그룹의 호반건설은 지난해 발표한 동반성장지수평가에서 최고 등급인 '최우수 기업'에 선정됐다. /joaquin@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설석용 기자 부동산팀

joaquin@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