케이사인, 文 “정보보호시장 20조로 확대”…핵심 원천기술 개발↑

증권 입력 2020-07-08 11:56:06 양한나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서울경제TV=양한나기자]
문재인 대통령이 정보보호 시장 규모를 2025년까지 20조원으로 확대할 것이라고 밝힌 가운데 케이사인이 과기부 정보보호 핵심 원천기술 개발사업 참여 부각에 상승세다.

8일 오전 11시 50분 현재 케이사인은 전 거래일보다 4.25% 상승한 1,350원에 거래되고 있다.


이날 문재인 대통령은 ‘제9회 정보보호의 날’ 기념식에 참석해 “2025년까지 국내 정보보호 시장 규모를 20조원으로 확대하고 3만개 이상 일자리를 만들 것”이라고 밝혔다. 정부는 지난달 차세대 보안 신기술 개발, 규제완화, 전문인력 양성을 주요 내용으로 하는 ‘제2차 정보보호산업 진흥계획’을 발표했다.


케이사인은 지난 4월 과학기술정보통신부의 정보보호 핵심 원천기술 개발사업에 자회사 세인트시큐리티가 참여한다고 밝힌 바 있다. 세인트시큐리티는 컨소시엄인 뉴코리아전자통신과 5세대(5G) 이동통신 기술 및 인공지능(AI), 사물인터넷(IoT) 기반 기술을 접목한 융복합 핵심 보안기술 개발 사업을 4년간 진행한다. /one_sheep@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양한나 기자 증권팀

one_sheep@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