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래실 공원 품은 ‘원주혁신도시 제일풍경채 센텀포레’ 눈길

부동산 입력 2020-07-16 10:33:09 설석용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제일건설이 강원도 원주시에 공급하는 ‘원주혁신도시 제일풍경채 센텀포레’ 투시도. [사진=제일건설]

[서울경제TV=설석용기자] 최근 주택시장에서 집 근처에서 휴식, 산책, 여가를 즐길 수 있는 ‘공세권’ 아파트의 가치가 올라가고 있다. 미세먼지나 코로나19와 같은 환경 이슈로 외부활동에 제한이 생기면서 쾌적한 주거환경을 선호하는 수요자들이 증가하고 있기 때문이다.

16일 업계에 따르면 과거에는 아파트 입지를 평가할 때 주로 역이 가까운 ‘역세권’이나 학교가 인접한 ‘학세권’ 등을 중요하게 고려했지만 현재는 공원이나 숲과 가까운 ‘공세권’, ‘숲세권’ 아파트가 트랜드로 자리잡고 있다.

특히 대형 공원을 품은 단지는 높은 경쟁률을 보이는가 하면 분양권에도 웃돈이 붙어 거래되기도 한다.

실제 한국감정원 청약홈에 따르면 지난 3월 분양된 ‘시흥장현 영무예다음’은 434가구(특별공급 제외) 모집에 2만1,766명의 청약자가 몰려 평균 50.2대 1의 경쟁률로 시흥시 역대 최고 기록을 세웠다. 단지 남동쪽에 시흥장현지구 내 최대규모의 근린공원이 조성될 예정으로 주목을 받았다.


이달 1순위 청약 접수를 받은 ‘주안파크자이 더 플래티넘’은 950가구(특별공급 제외) 모집에 미추홀구 최다 청약 건수인 1만1,572건이 접수돼 평균 12.2 대 1의 경쟁률을 기록했다. 단지는 바로 앞에 총 면적 약 3만8,950㎡의 미추홀 공원이 있다.


국토교통부 실거래가 공개시스템을 보면 약 71㎡의 추동공원을 품은 ‘e편한세상 추동공원2차’(8월 입주예정)의 전용 84㎡의 분양권은 지난 6월 4억7,335만원에 거래됐다. 1월에 3억9,122만원에 거래된 것을 감안하면 5개월 만에 8,213만원이 오른 것이다.


지방에서도 대형 공원을 끼고 있는 아파트의 가격은 시장 분위기와는 사뭇 다른 모습이다. 경남 창원 ‘용지 아이파크’ 전용 84㎡는 8억1,000만원으로 지난 1월(7억5,000만원) 보다 6,000만원이 붙어 실거래 됐다. 이 단지 역시 32만5,000㎡ 규모의 용지공원과 인접해 있어 쾌적한 주거환경은 물론 조망권을 확보하고 있다.


권일 부동산인포 리서치 팀장은 "최근 쾌적한 주거환경에 대한 선호도가 점차 높아지고 있는 만큼 부동산 거래 시 공원이나 숲 등의 인접 여부를 확인하는 사례가 늘어나고 있다”라며 "특히 대형 공원은 지역을 대표하기 때문에 아파트 전체의 부가가치를 끌어올리는 요소로 평가받으며 예비 청약자들의 주목을 끌고 있다"고 말했다.


이런 가운데 강원도 원주시에서 공세권 프리미엄을 누릴 수 있는 제일건설의 ‘원주혁신도시 제일풍경채 센텀포레’가 7월 분양을 예정하고 있어 눈길을 끈다. 단지는 강원도 원주시 원주혁신도시 C4블록에 들어서며, 지하 2층~지상 15층 21개동 전용면적 91~125㎡, 총 1,215가구다.


원주혁신도시 제일풍경채 센텀포레는 28만6,776㎡ 규모로 축구장 면적의 40배가 넘는 가래실공원과 혁신도시 최대 녹지 공간인 서리실공원으로 둘러싸여 파노라마 공원 조망권을 누리는 에코단지다. 원주 굽이길 5코스도 쉽게 이용할 수 있어 쾌적한 주거환경을 자랑한다.


풍부한 자연환경 뿐 아니라 쾌속교통망도 갖춰져 있다. 단지에서 버스정류장이 가까워 대중교통 이용이 편리하고, 중앙고속도로, 영동고속도로 등 사통팔달 교통망으로 원주 도심권과 시외로의 진출입이 쉽다. 여주~서원주 경강선 연장(예정), 서원주~제천 중앙선복선전철(예정) 등 교통호재도 이어진다.


원주혁신도시 제일풍경채 센텀포레는 채광과 통풍이 극대화된 전세대 남향위주의 배치와 4Bay(일부제외) 등 혁신설계를 도입했으며, 10cm 더 높은 2.4m의 천장고로 개방감을 극대화했다. 팬트리와 알파룸 등을 도입해 실속 있고 넉넉한 수납공간 확보에도 힘썼고 저층세대 발코니 특화설계를 적용해 라이프스타일에 맞는 공간을 선택할 수 있도록 배려했다.


단지는 원주혁신도시 내 최대 규모 단지로 실내수영장, 피트니스센터, 골프연습장, 사우나 등 다른 단지에서 누릴 수 없는 차별화된 커뮤니티가 들어선다. 단지 곳곳에 특화된 조경설계도 적용해 입주민들이 더욱 쾌적한 생활을 누리는 데 도움이 될 예정이다. 

원주혁신도시 제일풍경채 센텀포레 견본주택은 강원도 원주시 단구동 1486-1번지에 들어선다. 입주는 2023년 2월 예정이다. /joaquin@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설석용 기자 부동산팀

joaquin@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