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론보도] 「[단독] 신성통상, 폭행 피해자에 보복성 해고 논란」 관련

탐사 입력 2020-07-31 09:04:46 이민주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본 신문은 지난 2020년 4월14일자 탐사면「[단독] 신성통상, 폭행 피해자에 보복성 해고 논란」 제목의 기사와 관련해 A 전 상무 측은 "회식자리에서 B씨를 폭행하거나, 이에 대한 보복으로 해당 직원을 해고한 것이 아니다"라는 입장을 전해왔습니다. 
 

이 보도는 언론중재위원회의 조정에 따른 것입니다.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