덕신하우징 무봉장학재단, 제2회 장학증서 수여식 개최

부동산 입력 2020-10-19 09:36:21 수정 2020-10-19 11:49:13 설석용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17일 천안 무봉글로벌아트홀서 수여식 진행

미술, 축구, 수학 등 각 분야 영재 어린이 시상

김명환(중앙) 덕신하우징 회장이 17일 무봉장학재단이 개최한 제2회 장학증서 수여식을 마친 뒤 수상자들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덕신하우징]

[서울경제TV=설석용기자] 덕신하우징 김명환 회장의 사재출연기관인 공익장학재단법인 무봉(楙奉)이 지난 17일 제2회 장학증서 수여식을 진행했다.
 

무봉장학재단은 전국 어린이들을 대상으로 경제적 어려움 속에서도 자기개발의 의지와 열정이 충만한 어린이 40명을 후원 대상으로 선발했으며, 선발된 어린이들에게 자기개발에 쓰이는 장학금 100만원을 지원했다.
 

올해 장학생으로 선발된 어린이들은 독립유공자 후손 어린이와 수학, 과학, 미술, 축구, 배구, 판소리 등 각 분야에서 두각을 드러내는 영재들이다.


이날 행사는 코로나19에 따른 마스크를 항시 착용, 실내 50명 입실 제한 등 철저한 방역수칙을 지킨 가운데,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국악인이 꿈이라는 모지후 학생과 이예은 학생의 ‘춘향전 사랑가’로 시작했다. 이어 장학증서 수여식은 장학생으로 선발된 학생들의 감사 인사와 김명환 회장의 격려사 순으로 진행됐다.
 

무봉장학재단은 주 후원대상을 어린이와 청소년들에게 맞추고 있다. 경제적 어려움을 겪고 있으면서도 꿈과 재능에 대한 의지와 열정이 충만한 어린이들이 지원대상이다. 평소 어린이 후원에 적극적인 김 회장의 뜻을 담은 것이다.


김 회장은 “코로나19로 대내외 경기가 매우 어려운 시기지만 어린이들의 꿈과 희망을 지원해야 한다. 작년에 이어 올해도 많은 장학생들에게 장학금을 드릴 수 있어 매우 기쁘다”며 “아이들의 다양한 꿈을 이룰 수 있도록 계속 노력을 아끼지 않겠다”고 전했다.


무봉장학재단은 또 사회복지공동모금회와 협조하여 올해 100명의 소외계층 어린이들에게 장학금 총 1,000만원을 지원도 함께 이뤄졌다. 이와함께 초록우산어린이재단을 통해 김 회장의 국민연금 110만원을 매월 11명의 아이들에게 지속적으로 후원할 계획이다. /joaquin@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설석용 기자 부동산부

joaquin@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