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융당국, 미국 대선 여파 금융시장 동향 점검

금융 입력 2020-11-04 17:41:42 정순영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서울경제TV=정순영 기자] 금융당국이 미국 대선 여파에 따른 불확실성이 해소될 때까지 비상 점검체계를 유지하기로 했다.


금융위원회는 4일 김태현 사무처장 주재로 금융감독원, 한국거래소와 함께 금융시장 상황 점검회의를 열었다.


이날 회의에선 해외에서 코로나19 확산세가 지속되고 있는데다 미국 대선의 여파로 금융시장의 변동성이 당분간 확대될 수 있을 것으로 전망했다.


국내외 시장동향을 예의주시하면서 시장안정 노력을 기울이기로 하고 시장 참가자들도 차분하게 대응해 줄 것을 주문했다.


금융위는 5일과 6일에도 점검회의를 개최하고 금융시장 동향을 점검한다./binia96@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