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금융투자, 소비자보호 강화를 위한 소비자 자문단 신설

증권 입력 2020-11-18 14:47:59 서정덕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 또 하나의 친구 S-프렌즈

[서울경제TV=서정덕기자] 신한금융투자는 18고객 중심 경영을 실천하기 위한 소비자보호 강화방안의 일환으로 소비자 자문기구 ‘S-프렌즈를 신설했다고 밝혔다.

 

‘S-프렌즈는 투자상품 외부전문가 자문단과 일반고객 자문단으로 구성되어 다양한 시각으로 자문을 하게 된다. 외부전문가 자문단은 법률, 회계, 부동산, 리스크 등 분야별 전문가 6인으로 구성되며, 상품 출시 전 외부의 시각으로 리스크 요인을 검증하는 역할을 수행한다.

 

일반고객 자문단은 공모를 통해 주부, 고령자, 회사원, 대학생 등 다양성에 초점을 맞추어 10인으로 구성되었으며, 고객 관점의 생생한 의견을 적극 수렴하여 상품과 서비스 업무 개선에 반영할 예정이다.

 

올해 신한금융투자는 조직, 제도, 기업문화의 근본적 체질을 고객중심으로 바꾸기 위해 힘쓰고 있다. 상품의 선정·판매·사후관리에 이르는 모든 절차를 소비자보호에 초점을 두고 상품심사 및 리스크 관리 기능을 소비자보호본부로 일원화했다.

 

이번에 신설된 ‘S-프렌즈도 소비자보호본부의 고객중심 정책의 하나이다.

 

신한금융투자는 소비자 자문기구 ‘S-프렌즈가 고객 관점에서 모든 업무를 재정의 하자는 취지로 시작하였으며, 각계 전문가 의견 수렴 및 내·외부 시각에서 이중 검증을 통해 대고객 신뢰도 제고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 /smileduck29@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서정덕 기자 증권부

smileduck29@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