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H, '주거행복 페스타' 개최…주거지원 우수단지 시상

부동산 입력 2020-12-04 12:28:20 설석용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주택관리서비스‧커뮤니티 우수단지 등 통합시상식 진행

LH가 지난 3일 유튜브 'LH티비'을 통해 주택서비스 우수단지 통합시상식 '주거행복 페스타'를 진행했다. [사진=LH]

[서울경제TV=설석용기자] 한국토지주택공사(LH)는 2020년 주택관리서비스‧커뮤니티 우수단지 등에 대한 통합시상식 ‘주거행복 페스타’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번 행사는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수상자가 온라인으로 참여하고, 관객들은 유튜브 ‘LH티비’ 채널로 생중계 시청하는 비대면 방식으로 진행됐으며, 공공임대주택의 △주택관리 서비스 우수사례 △입주민 커뮤니티 우수사례 △관리사무소 네이밍 공모전 △수선급여 주택수선 우수사례 △작은도서관 활동 우수사례에 대한 시상식으로 구성됐다.


주택관리 서비스 부문에서는 입주 1년 이상 LH 임대주택 888개 단지를 대상으로 시설물 유지관리, 입주민 만족도를 평가해 우수 단지 20곳이 선정됐다. 최우수상은 ㈜서일개발이 주택관리를 맡고 있는 판교백현 3단지가 수상했으며, 이외에도 양산신도시LH1단지 등 3곳이 우수상을 수상했다.


입주민 커뮤니티 부문에서는 공모에 참여한 166개의 커뮤니티 중 주민참여도와 지속 가능성, 독창성 등을 평가해 최종 20건을 선정했다. 최우수상은 보건소 등 다양한 유관기관과 협력해 단지내 어르신을 위한 노인대학, 아동을 위한 방학돌봄교실 등 입주민 맞춤형 활동을 진행한 김천대신 휴먼시아의 ‘사랑방처럼 어우러진 주거공동체’가 수상했다.


또한 지난 9월 전국민 대상으로 개최된 ‘관리사무소 네이밍 공모전’에서는 최종 8건을 수상작으로 선정했으며, 그 중 ‘LH 주거행복지원센터’를 관리사무소의 새로운 이름으로 선정했다. 이번에 선정된 네이밍은 전국 공공임대단지 관리사무소에서 사용되며 주택관리 뿐만 아니라 다양한 생활지원 서비스를 제공하는 친근한 관리사무소 이미지 구축에 기여하게 될 전망이다.


수선급여 주택수선 우수사례 부문에서는 최우수상에 ㈜지엠건설 등 총 10개 업체가 선정됐다. 최우수 사례는 저장강박장애 세대의 주택 개보수 뿐만 아니라 청소, 소독까지 완결형 서비스를 제공한 점에서 우수한 평가를 받았다. LH는 향후 수상작에 대해 우수사례집을 제작해 수선업체 및 관계기관, 지자체와 공유할 예정이다.


작은도서관 활동 부문에서는 파주 한울마을4단지 무지개 작은도서관이 대상으로 선정됐다. 한울마을4단지 작은도서관에서는 입주민 자원봉사자들이 도서‧문화 활동과 마을행사, 방학급식 등을 끊임없이 개최하며 단지를 살기좋은 마을로 만든 것으로 평가받았다. 이외에도 커뮤니티 거점 장소로서 지역사회와의 교류, 입주민 간 공동체 형성에 기여한 단지내 작은도서관 10곳이 우수사례로 선정됐다.


서창원 LH 주거복지 본부장은 “코로나19 확산에도 불구하고 입주민 주거행복을 위해 노력한 분들에게 감사의 인사를 전하는 자리를 마련했다”며 “내년에도 소통과 협력을 통해 더욱 살기 좋은 공공임대주택을 만들어가겠다”고 말했다. /joaquin@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설석용 기자 부동산부

joaquin@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