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카금융서비스, GA최초 금융소비자 권익보호 위한 상시기구 신설

금융 입력 2021-02-01 14:43:59 양한나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서울경제TV=양한나기자]

독립보험대리점(GA) 인카금융서비스가 ‘금융소비자보호 총괄단’을 상설부서로 신설하고, 상무급 임원을 책임자로 임명했다고 1일 밝혔다.


‘금융소비자보호 총괄단’은 금융소비자보호법(이하 금소법) 대응과 나아가 소비자 민원 예방 및 정도영업문화 완전 정착을 목표로 하며, 금융소비자의 권익 보호와 이를 통한 기업리스크 방지라는 인카금융서비스의 최우선 가치를 실천할 예정이다.


인카금융서비스의 ‘금융소비자보호 총괄단’은 대표이사 직속 기구로서 금소법 시행령에서 명시한 금융상품 판매시 6대 판매규제(적합성 원칙, 적정성 원칙, 설명의무, 불공정 영업금지, 부당권유 금지, 광고규제)를 예방하며, 불완전판매 감소와 고아계약 관리도 병행하여 종합적인 소비자보호 기능을 수행할 것으로 예상된다.


인카금융서비스 관계자는 “대표이사가 직접 주관하는 ‘금융소비자 내부통제 위원회’도 함께 신설한다”면서 “고객의 경제적 안정과 보호를 통한 기업리스크 예방과 정도영업 정착을 기업의 최우선 과제로 삼고 이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one_sheep@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