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J대한통운 "올해 임직원 사회공헌활동 2만시간"

산업·IT 입력 2021-02-15 11:01:42 정새미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CJ대한통운 직원이 태양광 랜턴을 조립하고 있다. [사진=CJ대한통운]

[서울경제TV=정새미 기자] CJ대한통운이 5년 연속 임직원 사회공헌활동 2만 시간 돌파를 선언했다올해는 ESG 경영 실천을 위해 친환경 캠페인을 중점적으로 진행한다는 계획이다.

 

CJ대한통운이 온택트(Ontact) 및 친환경 중심의 2021년 사회공헌활동 계획을 15일 밝혔다. 특히 비대면 방식 온택트 재능 기부를 통해 임직원 사회공헌활동 누적 시간 역시 5년 연속 2만 시간을 돌파하겠다는 계획이다.

 

CJ대한통운은 코로나19 이후 일회용 플라스틱 사용 증가로 인한 환경 오염이 가중됨에 따라 친환경 분야 사회공헌활동에 적극 나선다이를 위해 지난해부터 페트병을 활용해 친환경 조끼를 제작하는 업사이클링 사업을 실시했으며올 4월 중 택배기사 및 현장기능직 대상으로 유니폼을 배포할 계획이다.

또한 친환경 업사이클링 사업을 지속적으로 확대해 탄소 배출 저감에 일조하고 지속 가능한 환경 조성에 노력할 예정이다또한, 2분기부터는 임직원과 지역 아동을 대상으로 숲이 차지하는 공간이 상대적으로 적은 녹색소외지역을 SNS를 통해 제보 받고 해당 지역에 도시숲을 조성하는 그린맵 캠페인을 진행할 계획이다.

 

지난해 코로나19 여파로 대면 봉사활동이 어려워지면서 CJ대한통운은 비대면 방식 온택트 봉사활동을 기획해 임직원 사회공헌활동 시간 누적 2만 2,097시간을 기록, 4년 연속 2만 시간을 돌파한 바 있다

CJ대한통운 관계자는 "올해도 외국어 동화책 스토리텔링’, ‘태양광 랜턴 DIY’ 등 온택트 방식 재능 기부를 통해 5년 연속 임직원 사회공헌활동 2만 시간을 달성할 것"이라고 말했다. / jam@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정새미 기자 경제산업부

jam@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