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택시, 기업들에 코로나19 검사 후 채용 권고

정치·사회 입력 2021-03-01 20:39:40 임태성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경기 평택시 비전동 평택시청사 전경.[사진=평택시]

[서울경제TV=임태성기자] 경기 평택시는 1일 소규모 사업장에서 집단 감염이 지속 발생함에 따라 모든 기업들은 근로자 및 외국인 신규 채용 시 코로나19 검사 결과 음성 확인 후 채용을 권고한다고 밝혔다.

 

시는 지난 128일부터 기업체 기숙사 및 단순 노무자에 대한 코로나 검사 의무화 행정명령을 발동한 결과 32,100명 중 무 증상자 14명 확진자와 이로 인한 타 시·군 확진자 6명을 찾아내는 등 선제적 검사로 신속한 대응을 하고 있다.

 

아울러 코로나19 무 증상자를 찾아내기 위한 권역별 임시선별 진료소를 지속적 운영하며 유증상자(발열, 근육통 등) 및 검사 희망자, 기업체 신규 입사자는 반드시 입사 전 검사가 선행돼야 한다고 강조했다.

 

한편 임시선별진료소(평택보건소, 안중보건지소 송탄보건소)는 오는 14일까지 연장 운영한다. 평일 오후 5, 토요일 및 공휴일은 오후 1시까지 운영 한다./news@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