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시, 499억 추경편성…코로나 핀셋지원 본격화

정치·사회 입력 2021-03-01 21:00:48 임태성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추경예산 편성표. [사진=수원시]

[서울경제TV=임태성 기자] 경기 수원시가 특수형태근로자, 프리랜서, 청년실직자, 집합금지 및 제한업종 등 코로나19 피해자들을 집중 지원하는 2차 수원형 긴급 재난지원을 시작한다.

 

수원시는 생활안정 지원지역경제 회복에 중점을 둔 4984,600만원 규모의 ‘2021년도 제1회 일반 및 특별회계 세입·세출 추가경정예산안을 마련해 최근 시의회에 제출했다고 1일 밝혔다.

 

재원은 순세계잉여금 367억원과 국도비보조금 78억원, 세출 구조조정을 통해 23억원, 재난관리기금 예치금 31억원 등을 활용한다.

 

이에 따라 수원시 2021년 예산 규모는 당초 26,627억원에서 445억원 증액된 27,072억원이 됐다. /news@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