키움證 "인터로조, 작년 부진 딛고 올해 재도약 기대"

증권 입력 2021-03-18 11:11:50 서청석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서울경제TV=서청석기자]키움증권은 18일 인터로조에 대해 "작년 부진을 딛고 올해 글로벌 공급 계약 체결에 의한 본격적인 매출 발생이 될것"이라며 투자의견과 목표주가를 유지했다.


박재일 키움증권 연구원은 "인터로조의 2020년 매출액은 882억원, 영업이익 151억원, 순이익 115억원으로 코로나19 여파에 따라 부진한 실적을 기록했다"며, "일본은 281억원으로 가파른 성장세를 보였다"고 말했다.


박 연구원은 "매년 1~2가지의 신제품을 출시하며 지속적인 제품 라인업 확대 중에 있으며 2020년 기존 제품과 다른 소재인 실리콘 하이드로겔 원데이 렌즈를 국내에 최초로 출시 했다"며, "올해도 3월 실리콘 하이드로겔 원데이 컬러렌즈 3종 국내 출시민 5월 실리콘 하이드로겔 원데이 클리어렌즈 출시가 예정됐다"고 설명했다.


또한, "북미, 유럽 콘텍트렌즈 시장은 실리콘 하이드로겔 시장 비중이 약 70% 수준으로 높다"며, "신규 소재 시장 신입에 따른 성장 잠재력이 높다"고 판단했다.


이어 "2021년 글로벌 컨텍트 렌즈업체와 국내 및 중국 ASIA 7개국 뷰티 렌즈 ODM 공급 계약을 체결했다"며, "올해 하반기부터 본격적인 매출이 발생할 것으로 전망된다"고 덧붙였다.


끝으로 "2021년 매출을 1,185억원, 영업이익은 271억원으로 예상하며 올해를 재성장 구간에 진입할것"이라며, "기존 제품 대비 ASP가 30%정도 높은 실리콘 하이드로겔 매출 확대에 따라 마진률 또한 개설될 것으로 보인다"고 전망했다./blue@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서청석 기자 부동산부

blue@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