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거리아티스트협동조합, 실효성 있는 거리공연 지원 촉구

S문화 입력 2021-04-18 10:00:00 정의준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사진=서울거리아티스트협동조합]

서울거리아티스트협동조합이 청와대, 국회의사당, 서울시청 앞에서 실효성 있는 거리공연 지원 방안을 마련해 달라고 호소했다.

 

거리공연은 페스티벌부터 버스킹까지 다양한 형태로 이뤄진다. 특히 홍대, 청계천, 신촌 등 거리공연 명소에는 많은 관광객들이 이들의 공연을 보기 위해 찾아오고 있으며, 주변 상권에도 긍정적인 역할을 해왔다.

 

하지만 코로나19 펜데믹의 장기화로 인해 수도권 거리공연 명소의 음악활동이 중단되면서 거리아티스트는 물론 관련 단체와 기업들까지 실업과 생활고에 시달리며 심각한 타격을 입고 있다.

 

특히 사회적 거리두기가 강화되면서 기약 없이 중단된 거리공연으로 인해 아티스트들은 코로나블루 우울증과 무기력증에 빠져 고통의 시간의 보내고 있다.

 

이에 협동조합은 정부에 대중음악의 근간을 살릴 수 있는 실질적인 지원정책과 거리공연재개를 촉구했다.

 

서울거리아티스트협동조합 최나겸 이사장은 거리에서 공연 시 마스크를 착용하고 거리 두기와 방역 수칙을 준수하는 경우 아티스트가 자율적으로 거리공연을 할 수 있도록 개선이 필요하다고 전했다.

 

한편 국내 최초 거리공연 단체인 서울거리아티스트협동조합은 자체 오디션을 통해 선발된 다양한 장르의 아티스트 250여 팀이 거리공연 예술가로 활동하고 있다.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