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월 ‘래미안 원베일리’ 등 5만여가구 일반분양…수도권 2만가구 공급

부동산 입력 2021-04-29 09:31:15 수정 2021-04-29 14:46:28 정창신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5월 시도별 분양 예정 물량. [사진=리얼투데이]

[서울경제TV=정창신기자] 5월 분양시장에서는 올해 서울 분양 최대 관심사로 꼽히는 래미안 원베일리가 분양할 예정이다. 

 

29일 부동산 전문 리서치업체 리얼투데이에 따르면 5월 전국에서는 64,366가구(임대 포함, 오피스텔 제외, 청약접수 기준)가 공급될 예정이다. 이 중 일반분양 물량은 52,879가구다. 수도권 일반분양 물량은 23,623가구(44.7%)이며, 지방은 29,256가구(55.3%)인 것으로 집계됐다.

 

이는 지난달 실제 분양된 일반분양 물량 대비(329일 기준, 전국 31,157가구·수도권 16,477가구·지방 14,680가구) 전국적으로 21,000여 가구가 늘어난 수치다. 전국 기준 169%, 수도권은 143%, 지방은 199% 가량 증가한 물량이 공급될 예정이다. 서울에서는 지난달(601가구) 대비 2배가량 증가한 1,276가구의 일반분양 물량이 나온다.

 

·도별로는 경기가 17,991가구(34%)로 가장 많은 물량을 보였으며, 뒤이어 충남 4,833가구(9.1%), 인천 4,356가구(8.2%) 등의 순으로 물량이 집계됐다.

 

5월 수도권 신규 분양 최대 관심사는 래미안 원베일리. , 경기에서는 힐스테이트 용인 고진역등 수도권에서 가장 많은 일반분양 물량을 선보일 예정이다. /csjung@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정창신 기자 부동산부

csjung@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