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봉엘에스, 2021년 글로벌 강소기업 선정

증권 입력 2021-05-03 09:58:14 서청석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서울경제TV=서청석기자]화장품소재 및 원료의약품 전문기업 대봉엘에스는 중소벤처기업부로부터 세계 시장을 선도할 유망 기업으로 평가받아 ‘2021년도 글로벌 강소기업’에 지정됐다고 3일 밝혔다.

 

대봉엘에스는 ▲수출 역량 ▲기업 역량 ▲성장 가능성 ▲고용 영향 등 글로벌 강소기업 자격 요건에 부합하는 기업의 우수성과 혁신성을 입증해 중기부, 지방자치단체, 민간금융기관으로부터 해외 마케팅 및 연구개발(R&D)에 관한 지원 혜택을 2024년까지 받게 된다.

 

또한 해외마케팅 및 지역자율 프로그램, 기술개발·산학연 협업·수출지향형·해외인증규격 적합제품 기술개발 등 다양한 우대 혜택을 누리게 된다.

 

1986년 설립된 대봉엘에스는 화장품원료 더블생녹차수와 원료의약품 고혈압, 호흡기 치료제 등 주요 품목으로 생산하고 있는 기업이다.

 

현재 대봉엘에스는 13개국, 총 27개의 거래처를 보유하고 있으며 매년 수출이 증가하고 있는 상황이다. 또한 R&D 투자비율은 2020년 전년대비 7.8% 증가, 지난 3년간 국내외 특허출원 68건, 특허등록 30건 등 지식재산경영 기업으로 거듭나고 있다.

 

대봉엘에스는 특히 화장품소재 및 원료의약품 핵심 기술의 우수성, 독자적인 기술력 등 산업 발전에 기여한 점을 이번 심사에서 높게 평가받았다. 

 

대봉엘에스는 수출 확대를 위해 PCHI china, In-cosmetics korea, Incosmetics Asia 등 국제 전시회와 해외 대리점 세미나 등 활발한 온 오프라인 세미나 활동을 독자적인 마케팅 전략을 통해 우수성을 알릴 예정이다. 

 

대봉엘에스 관계자는 “화장품 소재는 천연 추출물 개발 기술을 위주로 바이오컨버전 기술 등 신규 천연물 추출 기술을 통한 ECO-FRIENDLY 소재 개발에 집중하고 있고, 원료의약품은 특허를 기반하여 개발한 기술 및 이를 통한 신규 제품의 개발을 통해 적극적인 마케팅 활동과 함께 일본을 위주로 동남아 및 유럽지역으로 시장을 확대할 예정이다”라면서 “글로벌 강소기업 지정으로 의약품, 화장품 수출 관련해서 좋은 기회가 될 것이다. 신규 합성 제법, 개량신약의 의약품 소재 기술 이전 등 제품 및 기술 수출을 위해 전사적으로 매진하겠다”라고 전했다./blue@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서청석 기자 증권부

blue@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