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보세라닙, 진행성 담낭암에서 또 ‘완전 관해’ 관찰

증권 입력 2021-05-04 14:29:40 배요한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서울경제TV=배요한기자] 중국에서 수행된 리보세라닙(중국명 아파티닙)의 담낭암 연구 임상 2상에서 또 다시 완전 관해가 관찰됐다고 에이치엘비가 4일 밝혔다. 

 

작년 12월에도 리보세라닙과 캄렐리주맙의 병용 임상에서 완전 관해가 관찰된데 이어 또 다시 완전 관해 사례가 나오면서 담낭암에 대한 리보세라닙의 우월한 약효가 다시한번 입증됐다. 리보세라닙은 담낭암을 비롯 폐암, 위암, 식도암, 림프암 등 다양한 암종에서 임상이 진행되고 있으며, 연이어 완전 관해 사례가 발표되고 있다.

 

이번에 진행된 담낭암 임상 2상은 장저우 대학 제1부속병원(the First Affiliated Hospital of Zhengzhou University)에서 1차 치료(Gemcitabine)에 실패한 환자 32명을 대상으로 진행됐다.

 

경구용 항암제인 리보세라닙 500mg28일 주기로 복용한 결과, 1명의 환자에게서 완전 관해가 관찰됐으며, OS(전체생존기간) 250, PFS(무진행생존기간) 95, ORR(객관적반응률) 20.8%, 질병통제율(DCR) 62.5%를 보여, 리보세라닙이 세포독성항암제 치료에 실패한 진행성 담낭암 환자에게 좋은 치료 대안이 될 수 있음을 증명했다.

 

에이치엘비 바이오전략기획팀 장인근 상무는 리보세라닙은 비정상적인 신생혈관 생성을 억제하는 한편 암세포의 증식(Proliferation)을 억제하고 사멸(Apoptosis)을 유도하는 기전도 탁월해 다양한 고형암에 높은 효능을 보이고 있다연이어 나오고 있는 다양한 암종에 대한 논문결과를 계속 분석해 현재 진행중인 위암, 간암, 선양낭성암, 대장암 외 적응증을 계속 확대해 갈 것이라고 말했다.

/ byh@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배요한 기자 증권부

byh@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