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마트, 코로나19 자가검사키트 판매

산업·IT 입력 2021-05-07 22:34:18 문다애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사진=이마트]

[서울경제TV=문다애 기자] 이마트가 국내 대형마트 최초로 코로나19 자가검사키트 판매에 나선다.

 

이마트는 6일부터 수도권 70여 개 점포에서 ‘휴마시스 코비드-19 홈 테스트(2입)’ 초도물량 약 5,000개를 판매한다고 7일 밝혔다. 가격은 1만6,000원이다.

 

7일에는 나머지 점포에도 추가물량 5,000여개를 투입해 판매처를 전점으로 확대하고 10일부터는 본격적인 코로나19 자가검사키트 판매에 돌입한다.

 

이번에 선보이는 제품은 휴마시스에서 제조한 것으로, 전문가의 도움 없이 직접 콧속(비강)에서 채취한 검체를 키트에 떨어뜨려 양성·음성 여부를 확인하는 방식이다.

 

천진실 이마트 헬스케어 바이어는 “고객들이 언제든 필요할 때 이마트에서 코로나19 자가검사키트를 구매하실 수 있도록, 물량 확보에 만전을 기할 것”이라고 말했다./dalove@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문다애 기자 경제산업부

dalove@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