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틀뱅크, 영업익 전년比 66.7%↑…5분기 연속 최대 매출

증권 입력 2021-05-17 10:38:08 배요한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서울경제TV=배요한기자] 테크핀 기업 세틀뱅크가 1720211분기 실적을 발표했다. 1분기에도 세틀뱅크는 지난해의 실적 상승세를 이어가며 5분기 연속으로 분기 최대 실적 기록을 경신했다. 

 

국제회계기준(K-IFRS) 적용 연결 재무제표 기준, 세틀뱅크의 20211분기 실적은 매출액 233억원 영업이익 35억원 당기순이익 38억원으로, 전년동기 대비 각각 38.7%, 66.7%, 72.7%의 큰 폭의 상승세를 기록했다.

 

세틀뱅크는 1월 새롭게 출시한 ‘010제로페이앱 서비스를 통해 지역화폐 사업을 본격화 하는 한편, 최근에는 온라인에서만 이용 가능했던 ‘KT멤버십 내통장결제서비스를 오프라인 가맹점으로 확대하는 등 사업 영역을 확대하고 있다.

 

PG사업 부문의 경우, 1분기 실적이 전년 동기 대비 42%나 성장하며 전체 매출에서 차지하는 비중 또한 22%로 상승해 매출 다각화에 기여했다. 세틀뱅크는 지난해 농어촌공사 등 공공부문을 대상으로 제휴에 집중했던 PG서비스 공급 영역을 올해 민간 분야로 확대할 계획이다.

 

또한 세틀뱅크는 글로벌 기업을 비롯해 이커머스, 유통 부문의 다양한 기업들과 사업 제휴를 더욱 확대하여 간편현금결제 부문 절대강자로서의 입지를 더욱 공고히 한다는 방침이다.

 

세틀뱅크는 올해는 세틀뱅크가 간편현금결제 1위 사업자를 넘어 다양한 결제수단을 모두 아우를 수 있는 종합지급결제 사업자로 도약하는 원년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 byh@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배요한 기자 증권부

byh@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