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BL생명, 임직원·자녀 참여한 취약계층 아동 위한 안전우산 제작 봉사활동

금융 입력 2021-05-20 10:21:39 양한나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서울경제TV=양한나기자]
ABL
생명은 임직원과 자녀가 함께 참여하는 취약계층 아동들을 위한 장마철 대비 안전우산 제작 봉사활동을 진행한다고 20일 밝혔다.

 

이번 봉사활동은 어린이보호구역내 교통안전을 더욱 중요시하는 시대 흐름에 맞춰 어린이 교통안전사고를 예방하고 어린이 보호가 어른들의 사회적 책무임을 알리자는 취지에서 마련됐다.

 

코로나19 상황을 감안해 비대면으로 진행되는 이번 봉사활동은 ABL생명 임직원과 자녀 200명이 1 2개씩의 안전우산을 각자의 집에서 제작한다완성된 총 400개의 우산은 6월 중 초록우산 어린이재단 제휴 보육원을 통해 취약계층 아동들에게 전달된다.

 

ABL생명 관계자는 “코로나19 사태가 장기화되면서 매월 진행되던 대면 봉사활동 대신 더욱 다양한 비대면 봉사활동 프로그램을 운영해 도움이 필요한 이웃에게 ‘사랑’이라는 보험의 진정한 가치를 지속적으로 알릴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ABL생명은 사내 나눔 문화를 확산하기 위해 기부 프로그램인 ‘메이크 어 도네이션’을 운영임직원과 FC들의 자발적인 참여로 모인 기부금에 동일한 금액을 11로 매칭해 국내 유력 사회복지기관에 기부하고 있다또한 임직원과 FC들이 자발적으로 봉사팀을 결성해 어린이 보육시설 지원연탄나눔 및 김장나눔 봉사활동을 매년 활발히 전개하고 있다./one_sheep@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