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양생명, 딥서치와 ‘AI∙금융데이터 기반 대체투자 여신조기경보체계 구축’ 업무협약 체결

금융 입력 2021-06-03 14:36:08 수정 2021-06-03 14:36:19 양한나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서울경제TV=양한나기자]
동양생명이 3일 금융 데이터 분석 전문업체 딥서치와 ‘AI∙금융데이터 기반의 대체투자 여신조기경보체계 구축’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은 빅데이터와 AI 기술을 기반으로 비정형 데이터가 많은 대체투자 관련 투자심사 및 분석 프로세스를 한층 고도화하기 위해 마련됐다.

 

협약에 따라 양사는 딥서치가 보유한 금융∙기업∙산업 관련 방대한 데이터 및 분석 엔진에 동양생명이 자체 보유하고 있는 대체투자 평가 모델과 업무 노하우를 결합해 금융 빅데이터와 AI 기반의 대체투자 여신조기경보체계를 구축할 예정이다.

 

동양생명은 이를 통해 투자 건에 대하여 위험의 변동을 시계열 관리 및 시각화하여 건전성 이슈를 조기 발견하고 각종 리스크의 효율적인 관리가 기대된다.

 

동양생명 관계자는 “대내외 경제 불확실성이 증가함에 따라 안정적인 자산운용이 어느 때보다 중요한 시기”라며, “이번 협약을 계기로 보다 선제적으로 리스크를 관리하며, 자산 건전성 제고는 물론 한층 안정적으로 고객 자산을 보호하기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one_sheep@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