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건설, 힐스테이트·디에이치 입주민 대상 여행 서비스 개발

부동산 입력 2021-06-16 16:00:16 지혜진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서울 종로구 현대건설 계동사옥에서 열린 '현대건설-어반플레이 업무협약 체결식'에서 현대건설 조현욱 마케팅분양실장(사진 왼쪽)과 홍주석 어반플레이 대표(사진 오른쪽)가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현대건설]


[서울경제TV=지혜진기자] 현대건설이 최근 도시콘텐츠 전문기업 어반플레이, 액티비티 플랫폼 프립과 업무협약(MOU)를 체결하며 여행 테마 서비스를 개발했다고 16일 밝혔다.


이에 따라 힐스테이트·디에이치 입주민들은 제주도 등 휴양지에서 다양한 체험형 관광을 할 수 있다. 입주민을 위한 주거 서비스를 아파트 외 공간에서도 제공하는 것이다.


힐스테이트·디에이치 입주민들은 제주도 서귀포시 사계리에 있는 복합문화 공간 ’사계생활‘을 이용할 경우 다양한 혜택을 받을 수 있다.


어반플레이와 재주상회가 공동운영하는 사계생활은 카페나 전시 공간뿐 아니라 로컬 여행자를 위한 컨시어지로 북토크, 영화 상영회, 쿠킹 클래스와 미식회 등 다양한 행사를 연다.


입주민들은 이곳에서 상품과 음료 등을 5~10% 할인된 가격에 구매할 수 있다. 


또 코워킹 라운지 1일 이용권도 사용할 수 있다.


현대건설은 액티비티 플랫폼 프립과도 다양한 제휴 서비스를 개발했다.


제주 한림읍에 있는 제주 플레이그라운드와 서귀포에 있는 프립캠프를 이용하는 힐스테이트·디에이치 입주민에게 최대 20% 특별할인을 제공한다.


제주 플레이그라운드와 프립캠프에서는 요가 유튜버 황아영과 함께하는 패밀리 요가 클래스, 제주올레 서명숙 이사장과 함께 올레길 탐방 등의 체험형 관광을 지원한다.


제주향토음식보전연구원 원장 양용진 셰프와 스타셰프 장진우 셰프의 음식을 맛볼 수 있는 등 입주민 전용 서비스 등도 제공한다. 여기에 입주민만 이용할 수 있는 개별링크를 통해 다양한 서비스를 예약할 수 있다.


이번 여행 테마 서비스 개발로 현대건설은 스타트업 기업과의 상생을 도모하고, 여행업계는 물론 제주도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이바지할 것으로 기대된다.


현대건설 관계자는 “지금까지의 주거서비스가 아파트 단지와 커뮤니티에서 제공하는 서비스로 한정되었었다”라며 “이번 제주도 여행 테마 서비스 개발로 입주민들이 아파트를 떠나 여행을 할 때도 디에이치·힐스테이트 브랜드에 대한 차별화된 가치를 느끼게 할 것”이라고 말했다. /heyjin@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지혜진 기자 부동산부

heyjin@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