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월 "물가상승 예상↑…선제 금리인상 안 해"

금융 입력 2021-06-23 19:28:35 정순영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서울경제TV=정순영 기자] 연방준비제도 제롬 파월 의장은 물가상승세가 예상 이상이라는 점을 인정하면서도 선제적 금리인상은 없다고 못 박았습니다.


파월 의장은 현지시간으로 22일 하원 코로나19 위기 특별위원회에 출석해 "물가상승률이 오버슈팅된 분야는 중고 자동차나 트럭처럼 경제 재개의 영향을 직접 받은 분야들"이라고 밝혔습니다.


파월 의장을 비롯한 연준 고위 인사들은 최근 물가상승을 '일시적인 현상'으로 치부했지만, 지난 15∼16일 연방시장공개위원회에서 올해 물가상승률 전망치를 3.4%로 대폭 상향 조정했습니다.


그러나 파월은 "인플레이션이 시작될 가능성을 두려워해 금리를 선제적으로 인상하지는 않을 것"이라며, 연준이 "노동시장의 광범위한 회복"을 뒷받침하기 위한 완화적 정책을 계속해야 한다고 덧붙였습니다./biia96@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Tag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정순영 기자 금융부

binia96@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