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첨되면 로또’ 분양가 상한제 단지, 세 자릿수 청약 잇따라

부동산 입력 2021-06-23 16:30:54 정창신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경기도 동두천에 공급되는 ‘지행역 센트레빌 파크뷰’ 투시도. [사진=동부건설]

[서울경제TV=정창신기자] 최근 분양가 상한제를 적용 받는 단지에 실수요자들의 청약이 대거 이어지고 있는 모습이다. 아파트 가격이 천정부지로 뛰어오르면서 매매를 통한 내 집 마련은 하늘의 별 따기수준인데다, 분양가까지 덩달아 높아지고 있어 주변보다 저렴한 시세의 분양가가 책정돼 자금 부담을 줄일 수 있는 분양가 상한제 적용 단지가 눈길을 끌고 있다. 

 

23KB국민은행 리브부동산의 월간KB주택시장동향 자료에 따르면 5월 수도권의 평균 아파트 매매가격은 69,652만원으로 지난달(68,676만원)보다 976만원 올라 7억원 돌파를 앞두고 있다. 이는 KB국민은행이 해당 통계를 발표하기 시작한 200812월 이후 최고가다. 전국 평균 아파트값도 1년 전(39,698만원)보다 1억원 가까이 오른 49,468만원으로 집계됐다.

 

아파트 분양을 통한 내 집 마련 역시 자금 부담이 가중되는 모양새다. 주택도시보증공사(HUG)‘20215월 민간아파트 분양가격 동향자료에 따르면 전국 민간아파트의 3.3당 평균 분양가격(5월 말 기준)1,3638,900원으로 전년 동월 대비 12.24% 올랐다. 강원, 충북 등 기타지방에서 공급된 신규 아파트 분양가(1,1335,500)1년 새 19.5% 올랐다.

 

아파트 값 상승세에 내 집 마련이 여의치 않은 수요자들은 알짜 단지를 찾기 위한 타개책으로 분양가 상한제가 적용되는 단지로 몰리고 있다. 분양가 상한제가 적용된 신규분양 단지는 주변 시세 대비 적게는 수천만원에서 수억원 가량 저렴해 일명 로또 단지로 인식되기 때문이다. 특히 분양가 상한제가 적용되는 곳은 대부분 택지지구나 신도시가 많아 교통 및 편의시설 등 생활 인프라도 잘 갖춰져 있어 정주여건도 좋다.

 

이러한 장점들 덕에 분양가 상한제 적용 단지는 한 청약 열기를 보여주고 있다. 지난달 경기 화성 동탄2신도시에서 분양한 동탄역 디에트르 퍼스티지1순위 청약 302가구 모집에 24만 여명이 신청, 평균 경쟁률 809.11로 역대 최고 경쟁률을 기록했다. 이 단지의 평균 분양가는 전용 84기준 최고 48,000만원 수준으로 주변 아파트 대비 10억원 가량 저렴하다.

 

민간택지 분양가 상한제 1인 서울 서초구 래미안 원베일리도 많은 청약 통장을 끌어들였다. 이달 224가구 모집에 36,116개의 청약 통장이 접수 됐으며 평균 경쟁률은 161.21을 기록했다. 이 단지는 3.3당 평균 5,653만원으로 역대 아파트 최고 분양가임에도 주변 시세와 비교하면 시세 차이만 최소 10억에 달한다.

 

업계 관계자는 집값은 물론 분양가까지 높아지다 보니 서민들의 내 집 마련에 대한 부담감은 더욱 커지고 있다분양가 상한제가 적용되는 단지들은 주변 시세 대비 저렴한데다 정주여건까지 좋은 택지지구나 신도시에 몰려 있는 경우가 많아 수요자들의 눈길을 끌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이에 연내 분양 예정 아파트 중에서도 분양가 상한제가 적용되는 아파트에 실수요자들의 청약 수요가 잇따를 전망이다.

 

이달 동부건설은 동두천에서 지행역 센트레빌 파크뷰를 분양할 예정이다. 314가구 규모에 전 가구 단일 타입인 전용면적 84로 구성되며, 생연택지개발지구에 들어서 분양가 상한제 적용을 받는다. 도보권에 수도권 지하철 1호선 지행역이 위치하고 GTX-C 덕정역(예정)도 한 정거장이면 도달 가능해 광역 접근성이 대폭 개선될 전망이다.

 

같은달 파주에서는 제일건설이 운정신도시3지구 A10블록에 운정신도시 제일풍경채 2차 그랑베뉴를 분양할 예정이다. 단지 내 국공립어린이집(예정)부터 유치원, ··고등학교(예정)가 도보권에 위치한 원스톱 학세권 입지를 갖췄다.

 

세종에서는 7GS건설 컨소시엄이 행정중심복합도시 6-3생활권 L1블록에 세종자이 더시티를 분양할 예정이다. 전용면적 84~154P, 1,350가구로 조성된다. 전국구 청약이 가능하며, 특히 추첨제 물량인 전용 85초과 타입이 1,200가구로 전체 물량의 약 90%를 차지해 세종시는 물론 전국 예비 청약자들의 관심이 이어질 것으로 전망된다.

 

DL이앤씨는 7월 서울 강동구 고덕강일지구 3지구 10블록에 ‘e편한세상 강일 어반브릿지를 분양할 계획이다. 전용면적 84·101593세대 규모다. 지하철 5호선 강일역을 도보로 이용할 수 있고, 수도권제1순환고속도로(상일IC), 올림픽대로, 중부고속도로(하남JC, 하남IC) 등 광역 교통망을 갖췄다. /csjung@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정창신 기자 부동산부

csjung@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