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성시-경기복지재단, '협력과 상생' 위한 사회공헌활동 가져…감자 수확, 70명 동참

전국 입력 2021-06-27 21:02:38 임태성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경기복지재단과 안성시는 삼죽면 농가에서 감자수확 일손돕기 행사를 가졌다.[사진=안성시]

[안성=임태성 기자] 경기 안성시는 경기복지재단(대표이사 진석범)과 함께 25일 안성시 삼죽면 농가에서 사회공헌활동을 가졌다고 27일 밝혔다.

 

이번 사회공헌활동은 지난 527일 경기복지재단의 안성시 이전 확정 이후, 안성시와 경기복지재단 두 기관 간의 협력과 상생의 기반을 마련하는 뜻에서 진행됐다.

 

이날 활동에는 경기복지재단 직원 50명과 안성시 및 안성시지역사회보장협의체 위원 등 20명을 포함해 총 70명이 동참하여 삼죽면 소재 4개 농가에서 감자를 수확하였으며, 최근 농촌 지역의 고령화와 코로나19로 외국인 근로자의 입국이 제한되어 일손 부족의 어려움을 겪고 있는 농가에 큰 힘을 보탰다.

 

경기복지재단 진석범 대표이사는 이번 사회공헌활동으로 일손 부족 등 어려움을 겪고 있는 농가에 조금이나마 보탬이 되었기를 바란다앞으로도 안성시에서 다양한 봉사활동을 이어가겠다고 말했다.

 

김보라 안성시장은 특별히 안성시를 방문하여 농번기 일손돕기에 나서주신 것에 감사드리며, 앞으로 재단 이전이 원활하게 이루어질 수 있도록 행정적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news@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