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그룹 “2050년 100% 재생에너지 사용”

산업·IT 입력 2021-07-07 20:03:24 정새미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앵커] 현대자동차그룹 5개사가 글로벌 캠페인 ‘RE100(재생에너지 100%)’ 참여를 추진합니다. 2050년까지 전세계 사업장에 필요한 전력 100%를 재생에너지 기반으로 대체해 탄소중립 실현에 적극 동참한다는 계획인데요. 보도에 정새미 기자입니다.

 

[서울경제TV=정새미 기자]

  

현대자동차와 기아, 현대모비스, 현대위아, 현대트랜시스 등 현대차그룹 주요 5개사가 7월 중 ‘한국 RE100 위원회’에 가입신청서를 제출합니다.

  

RE100은 ‘재생에너지 100%’의 약자입니다.

 

연간 100GWh 이상의 전력을 사용하는 기업이 대상이며, 가입 이후 1년 내에 중장기 재생에너지 전력 확보 계획을 제출하고 매년 이행 상황을 점검 받는 방식입니다.

  

기업의 자발적 참여로 진행되는데 지난달 기준 전세계 약 310개 기업이 동참하고 있습니다.

 

국내에서는 지난해 11월 SK하이닉스와 SK텔레콤 등 SK 8개사가 처음으로 가입했습니다.

  

현대차그룹 5개사는 2050년 RE100 달성을 목표로 합니다.

 

다만 각 사별 여건과 해외 진출 사업장 에너지 수급에 따라 2040년 이후부터 조기 100% 재생에너지 사용 목표 달성도 추진합니다.

  

이를 위해 5개사는 공동 진출한 글로벌 사업장에서 RE100 대응 협업체계를 구축합니다.

 

또한 주요 사업장에 태양광 패널 등을 설치해 재생에너지 전력을 생산하는 ‘직접 재생에너지 생산’과 재생에너지 전력 공급자로부터 직접 전력을 구매하는 ‘전력거래계약’을 도입합니다.

  

이 외에도 한국전력을 통한 ‘녹색 프리미엄’ 전력 구매 등의 방안을 검토한다는 계획입니다.

  

한편 현대차그룹은 글로벌 탄소중립 실현을 위해 2025년까지 23개 전기차 모델을 출시하고, 차세대 넥쏘, 수소 트럭 등 다양한 수소전기차도 선보일 예정입니다.

 

서울경제TV 정새미입니다. / jam@sedaily.com

 

[영상편집 김현지]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정새미 기자 경제산업부

jam@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