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텔레콤, 'TACO'로 하나카드 마이데이터 구축

산업·IT 입력 2021-07-07 14:29:20 윤다혜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서울경제TV=윤다혜기자] SK텔레콤이 자체 개발한 클라우드 컨테이너 관리 솔루션 TACO를 기반으로 하나카드 마이데이터를 구축한다고 7일 밝혔다.


SK텔레콤과 하나카드는 지난 5월 마이데이터 사업자 서비스 구축사업 계약을 체결했다. 하나카드의 마이데이터 서비스를 프라이빗 클라우드 형태의 데이터 저장소에 구축해 다음달 초 시작할 계획이다.


특히, SKT는 금융권 최초로 하나카드 마이데이터 구축에 자체 개발한 기업전용 클라우드 컨테이너 관리 솔루션 ‘TACO’를 적용한다.


‘TACO’는 마이데이터 사업자가 시장 환경 변화에 맞춰 빠르게 새로운 서비스를 추가하거나 기존 서비스를 업데이트하는 등 유연한 관리를 지원하는 핵심 솔루션이다.


예를 들어, 마이데이터 서비스 접속이 폭증해 서버가 다운될 위험이 있을 경우 TACO가 관리자를 대신해 자동으로 서비스 서버 용량을 늘려주고 최적화해준다.


또 기존엔 1~2일이 필요하지만 TACO를 통하면 다른 서비스에 영향을 주지 않고 1시간 이내에 신규 앱을 배포할 수 있다는 설명이다.


실제로 SK브로드밴드 Btv 서비스에 적용된 ‘TACO’는 기존 외산 솔루션을 대체하며 Btv의 시스템 총소유비용(TCO)을 50% 이상 절감한 것은 물론, 개발 및 운영 생산성도 30% 이상 향상시키며 솔루션의 우수성을 입증한 바 있다.


SKT는 이번 하나카드 마이데이터 서비스 구축을 계기로 ‘TACO’솔루션이 산업 전반에 폭넓게 활용되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특히 개인화 마케팅을 원하는 유통 기업, 스마트 팩토리 솔루션 구축 · 관리를 원하는 제조 기업 등 다양한 사업자 대상으로 확대할 수 있을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yunda@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윤다혜 기자 금융부

yunda@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