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즈미디어, UN 미국 대표 출신 '심 파라' 사내이사로 영입

증권 입력 2021-07-13 15:17:10 배요한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서울경제TV=배요한기자] 이즈미디어는 오는 30일 주주총회를 열고 심 파라(Sim Farar)를 사내이사로 선임한다고 13일 밝혔다.


이즈미디어는 그가 약 35년간 미국에서 쌓은 공공·민관 기관의 다양한 경험을 기반으로 글로벌 사업화에 속도를 낼 계획이다. 심 파라는 UN총회에서 미국 대표로 재직한 바 있으며 미국 공공외교자문위원회(Commission on Public Diplomacy)의 위원장으로도 활동했다. 현재는 위원회의 의장으로 재직 중이다.


이와 함께 로스앤젤레스(LA) 시장이 지명하는 120억달러(약 14조원) 규모 LA 소방경찰연금 신탁기금위원, 국제금융공사(IFC) 이사회로도 근무하며 금융 기관에서의 경험을 쌓았다. 또한 JFD인베스트먼트를 포함해 투자 기관에서의 대표이사, 이사, 고문 등의 역할을 기반으로 글로벌 금융시장의 노하우를 축적한 인물이다.


이즈미디어 관계자는 “공공 정책 부문 및 민간 부문에서 괄목할만한 성과를 이룬 심 파라와 협력해 NFT 사업을 글로벌 시장에 성공적으로 안착시키겠다”며 “NFT(대체불가토큰) 플랫폼을 확장하고 향후 필요에 따라 유망 기업 인수합병(M&A), 투자, 자금 조달 등에 대한 조언을 구할 것”이라고 전했다.


이어 “심 파라는 조만간 한국에 들어와 장기적 관점의 투자도 고려하겠다는 의사를 전했다”라며 “이즈미디어 신규사업부의 핵심 팀원들과 함께 혁신적인 블록체인 사업을 이끌어갈 것”이라고 덧붙였다. /byh@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배요한 기자 증권부

byh@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