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지윅스튜디오, 콘텐츠 후반 작업 전문기업 인수

증권 입력 2021-07-16 08:48:58 김혜영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서울경제TV=김혜영기자]위지윅스튜디오(이하 위지윅)가 콘텐츠 제작 역량 강화에 나선다.

 

위지윅은 편집 등 콘텐츠 제작 후반 작업 전문기업 ‘에프포스트’를 인수했다고 16일 밝혔다.

 

이번 에프포스트 인수로 위지윅은 그간 구축해온 콘텐츠 제작 파이프라인이 한층 강화될 전망이다.  지적재산권(IP)의 자체 수급부터 드라마, 영화, 예능, 애니메이션 제작사까지 탄탄한 IP 생산과 제작공정을 내재화한데 이어 전문 촬영장비와 편집 등 후반작업 기능까지 추가했기 때문이다.

 

위지윅 관계자는 “에프포스트는 업계를 선도하는 수준의 촬영장비 라인업을 보유하고 있다”며 “편집, D.I(색보정), 사운드 믹싱 등 후반 작업에 필요한 최신 장비와 시설, 그리고 전문인력까지 보유한 회사”라고 말했다. 그는 이어 “업계에서 탄탄한 레퍼런스를 구축한 에프포스트의 합류로 위지윅의 제작 역량이 한층 개선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한편, 에프포스트는 지난 10년간 약 15편의 영화와 드라마를 촬영한 촬영감독 출신인 김준영 대표가 설립한 회사로 촬영장비 렌탈부터 편집 등 후반작업까지 올인원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에프포스트는 작년 ‘가족입니다(tvN)’와 ‘사생활(JTBC)’부터 올해 상반기 ‘루카:더 비기닝(tvN)’, ‘마우스(tvN)’, ‘어느날 우리 집 현관으로 멸망이 들어왔다(tvN)’ 등의 콘텐츠 제작에 참여해 왔다./hyk@sea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김혜영 기자 증권부

jjss1234567@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