저금리 기조 속 상업시설 분양 활발…“거래량 늘고 수익률 상승”

부동산 입력 2021-07-20 08:28:36 정창신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경기도 시흥시 시화 MTV에 들어서는 ‘이비자 가든’ 조감도. [사진=도원레이크]

[서울경제TV=정창신기자] 지난해부터 이어져 온 제로금리 기조가 올해에도 지속되는 가운데, 상업시설 등 수익형 부동산 분양시장이 활기를 띠고 있는 모습이다. 

 

20일 한국부동산원이 발표한 월별 건축물 거래현황에 따르면 올해 1분기 전국에서 거래된 상업·업무용 부동산 거래량은 총 86,335건으로 조사됐다. 이는 전년 동기 거래량인 82,960건 대비 4% 가량 증가한 수치다.

 

수익률도 오름세다. 올해 1분기 전국의 중대형·소규모·집합 매장용 투자 수익률을 분석한 결과 집합 매장용(1.441.38)을 제외한 중대형 매장용(1.381.69)과 소규모 매장용(1.211.48) 의 투자 수익률이 전 분기 대비 오른 것으로 확인됐다.

 

이 같은 흐름 속 신규 분양에 나서는 상업시설도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올해 1월 서울 중구에서 분양한 오피스텔 힐스테이트 청계 센트럴단지 내 상업시설은 계약 한 달 만에 모두 주인을 찾았다. 5월 서울 서초구에 공급된 엘루크 반포역시 오피스텔과 상업시설이 일주일 만에 계약을 완료했다.

 

업계에서는 저금리 기조에 따른 풍부한 시중 유동성이 상업시설 등 수익형 부동산 분양에 긍정적으로 작용하고 있다는 분석을 내놓고 있다.

 

실제 한국은행이 발표한 ‘20215월중 통화 및 유동성에 따르면 올해 2월 기준 광의통화량 (M2)3,385조원 규모로 전월 및 전년 동월 대비 각각 0.6%, 11% 증가한 것으로 조사됐다.

 

한 부동산 전문가는 코로나19 감염증 확산에 따른 경기 부양책의 일환으로 한국은행이 기준금리를 사상 처음으로 0%대로 인하하면서 상업시설 등 수익형 부동산에 대한 관심이 커지고 있다시중 은행이 판매하는 예적금 상품 대비 높은 수익률을 기대할 수 있는데다 주택시장 규제에 따른 반사이익이 맞물리면서 이 같은 흐름은 당분간 지속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경기도 시흥시 시화 MTV에 들어서는 ‘이비자 가든’ 투시도. [사진=도원레이크]


이러한 가운데, 현재 전국에서는 상업시설 분양이 활발하다.

 

도원레이크는 경기도 시흥시 시화 MTV에서 이비자 가든을 이달 중 분양할 예정이다. 스페인의 이비자 섬을 모티브로 한 이국적인 상업시설로 구현된다. 아시아 최대 규모 인공서핑장인 웨이브파크가 지근거리에 위치해 서핑객 등 관광객 소비층 흡수에 유리한 조건을 갖췄다. 아울러 바다와 웨이브파크 조망이 모두 가능한 옥상 루프탑 공간이 조성된다.

 

태영건설은 경기도 고양시 향동지구에서 라트리에 DMC’를 분양 중이다. 북유럽 핀란드 콘셉트가 적용된 자연친화 상업시설이다. 자연과 숲을 형상화하는 조형물이 곳곳에 설치되며, 핀란드의 대표 건축가인 에로 아르니오 및 알바 알토의 퍼니처도 도입될 예정이다. 스텝 가든·지혜의 숲·빅테이블 등의 힐링 공간도 조성된다.

 

현대엔지니어링은 경기도 부천시 소사본동 일원에서 힐스 에비뉴 소사역을 분양 중이다. 1호선 및 서해선 소사역이 가까운 멀티 역세권 상업시설로 지하철역 이용객 등 유동인구 흡수가 기대된다. /csjung@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정창신 기자 부동산부

csjung@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