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시, ‘2021년 하반기 노인일자리 지원 사업’ 확대 추진…1,185명 추가 모집

전국 입력 2021-08-02 13:49:49 임태성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올해 1,551억원 투입, 작년 대비 2,276명 늘어난 4만3,366명 목표

커피바리스타로 일하고 있는 인천시 노인일자리사업.[사진=인천시]

[인천=임태성 기자] 인천광역시는 코로나19로 악화된 저소득 어르신의 소득보전 및 신체활동 감소에 따른 축소된 사회활동 장려를 위해 ‘2021년 하반기 노인일자리 지원 사업을 확대 추진한다고 2일 밝혔다.


인천시는 올 해 1,551억원을 투입하여 작년 대비 2,276명이 늘어난 4만3,366명의 노인일자리 사업을 목표로 6월 말 현재 4만4,397명의 어르신이 코로나19 상황을 고려한 맞춤형 재정지원 노인일자리 사업에 참여하고 있다. 이 외에도 어르신의 노후생활 안정을 위해 인천형 어르신 새일자리 공모사업 및 전문시니어 양성교육 사업, 인천형 특화사업 등을 추진하고 있다.

 

이번에 확대 추진되는 사업은 총 20억원의 예산을 추가 투입해 1,185명의 어르신에게 9월부터 11월까지 3개월간 참여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노인일자리 사업은 시, ·구 노인인력개발센터, 시니어클럽, 노인복지관, 노인회 등에서 수행하고 있으며, 8월 중 각 군·구별 참여자를 모집할 계획이다. 참여를 희망하는 어르신들은 관할 군·구청 노인일자리 담당부서 및 노인일자리 수행기관 문의 또는 인천 노인일자리 정보시스템(www.innojung.go.kr/job)에 접속하면 필요한 정보를 쉽게 확인할 수 있다./news@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