테라베스트-포트래이 '맞손'…공간전사체-AI 융복합 기반 신약개발

증권 입력 2021-08-03 08:59:10 김혜영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서울경제TV=김혜영기자]테라베스트와 포트래이가 손을 맞잡고 공간전사체-AI 융복합 기반 신약개발에 나선다.

 

차세대 세포치료제 및 나노의약품 전문 바이오기업인 테라베스트는 3일 공간전사체 AI분석 기술을 보유한 포트래이는와 공간 전사체-인공지능 플랫폼 기술 기반 신약개발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테라베스트는 포트래이가 보유한 고유 기술 지원을 통해 현재 개발 중인 면역세포치료제 및 차세대 나노의약품 사업화에 속도를 낼 계획이다.

 

공간 전사체 기술은 기존 단일세포 전사체 분석방법에서 한단계 업그레이드된 것으로 올해 초 글로벌 학술지 Nature Methods에서 ‘올해의 기술’로 선정했다. 조직 절편 공간상에서 각 세포의 위치정보를 파악하고 세포마다 유전자 발현 프로파일링을 동시에 획득해 신약개발 과정에서 약물 치료기전, 약효 예측 등에 활용될 수 있다.

 

황도원 테라베스트 연구소장은 “포트래이의 기술은 최근 조직절편 기반 의료AI 분야에서 한층 더 진보된 기술로 향후 임상개발 시 신약개발 기간을 크게 단축시켜 임상비용을 줄이고 치료 반응율을 높여 임상 성공에 크게 기여할 수 있을 것”이라며 “이 기술은 암조직 뿐만 아니라 뇌, 피부, 간 등 다양한 조직 분석이 가능하고 이중항체부터 줄기세포치료제까지 여러 형태의 치료제에 적용가능하다”고 말했다. 그는 이어 “업무 협약을 계기로 차후 다양한 치료제에 폭넓게 활용되기를 희망한다”고 덧붙였다

 

한편, 포트래이는 서울대학교병원 및 서울대학교 교수를 비롯한 임상의가 창업한 바이오벤처 기업이다. 조직 내 약물 분포 이미지를 공간전사체 데이터와 접목해 이를 AI로 분석하고 해당 약물과 관련된 복잡한 세포 및 분자적 메커니즘을 탐색하는 신기술을 보유하고 있다./hyk@sea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김혜영 기자 증권부

jjss1234567@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관련뉴스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