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서울대치과병원에 ‘양방향 예약 지킴이’ 서비스 공급

산업·IT 입력 2021-08-03 09:32:40 수정 2021-08-03 10:15:21 김수빈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양방향 예약 지킴이’ 서비스 이용 환자가 서울대학교치과병원에서 치료 받는 모습 [사진=KT]

[서울경제TV=김수빈기자]KT는 서울대학교치과병원에 고객의 예약을 편하게 관리할 수 있는 ‘양방향 예약 지킴이’ 서비스를 공급했다고 3일 밝혔다.


‘양방향 예약 지킴이’는 KT와 의료정보데이터 전문 벤처기업 비씨앤컴퍼니가 공동으로 개발한 서비스로, 양방향 메시지를 통해 예약을 관리하고 환자의 예약 미이행(노쇼)으로 인한 병원의 손실을 최소화할 수 있다.


특히 병원에서 예약 확인을 위한 문자메시지를 환자에게 보내면 환자는 문자메시지로 간편하게 회신해 예약시간 변경 및 취소를 요청할 수 있다. 또, 환자의 예약 확정 여부가 병원에 실시간으로 전달돼 예약 변경이 필요한 고객에게 빠른 대처가 가능하다.


서울대학교치과병원은 ‘양방향 예약 지킴이’ 서비스를 올해 6월부터 2개월간 시범운영했다. 그 결과, 콜센터로 들어오는 예약 확인 전화와, 예약 미이행 비율이 이전보다 크게 줄어 서비스의 정식 도입을 결정했다.


KT는 대형병원이나 전문 클리닉을 중심으로 서비스 공급을 확대하고, 서비스 이용 현황이나 효과 등을 분석해 서비스 개선을 지속할 예정이다.


민혜병 KT Enterprise서비스DX본부장은 “양방향 예약 지킴이 서비스는 고객의 예약관리 업무를 DX 할 수 있는 혁신적이고 경제적인 솔루션”이라며 “앞으로 병원 외 다양한 업종의 경영 효율화에 기여할 수 있는 양방향 서비스를 계속 선보일 것”이라고 말했다./kimsoup@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김수빈 기자 경제산업부

kimsoup@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