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8회 동아시아기후포럼 14일 여수서 개막

전국 입력 2021-10-13 17:12:46 윤주헌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14~15일 이틀간 여수박람회장

제8회 동아시아 기후포럼 포스터. [사진=여수시]

[여수=윤주헌 기자] 전남 여수시는 '2021 제8회 동아시아기후포럼'이 '1.5℃ 세계와 동아시아 탄소중립'이라는 주제로 14일~15일 이틀간 여수세계박람회장 컨벤션센터에서 열린다고 13일 밝혔다.


‘제8회 동아시아기후포럼’은 여수시가 주최하고 여수지속가능발전협의회와 광주환경운동연합이 공동주관한다. 행사는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대면과 비대면 화상회의로 복합 개최한다.


기후포럼은 한‧중‧일 3개국 500여 명이 참여해 동아시아 지역의 에너지전환 및 탄소중립 동향과 NGO단체들의 활동 사례 공유를 통해 지구를 살리기 위한 실천적 대안을 모색한다.  


14일에는  조용성 고려대 교수의 기조강연 '기후위기와 탄소중립을 위한 제언'에 이어  '동아시아 청소년 기후행동' 발표가 진행된다. 


이튿날인 15일은 환경분야 노벨상으로 평가되는 '2021년 골드만환경상' 수상자인 기후네트워크 동경사무소장 히라타 키미코 씨의 기조강연을 시작으로 '탈석탄과 에너지 전환 및 사례', '기후위기와 해양생태계' 등 다양한 사례발표와 포럼이 열린다. 


권오봉 여수시장은 '이번 포럼으로 동아시아 3개국의 2050 탄소중립 실현을 위한 시민운동 확산의 기폭제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기후보호 선도도시 여수가 2050 탄소중립 실현과 COP28 남해안남중권 유치에 앞장서겠다"고 밝혔다. 


한편 동아시아기후포럼은 한국‧일본‧중국의 NGO가 기후위기 대응과 기후‧에너지문제에 대해 실천적 대안을 모색하기 위해 2010년에 3개국 순수 NGO들로 동아시아기후네트워크를 결성한데서 출발했다. /iamjuju77@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