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거형 오피스텔 ‘청라 한양수자인 디에스틴’ 분양 앞둬

부동산 입력 2021-10-15 09:36:21 정창신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서울 지하철7호선 연장 노선도. [사진=부동산인포]

[서울경제TV=정창신기자] 한양은 주거형 오피스텔 청라 한양수자인 디에스틴을 하반기에 공급할 예정이라고 15일 밝혔다. 단지는 전용면적 84702실 규모로 7호선 시티타워역(예정) 도보거리에 들어설 예정이다. 

 

7호선은 의정부 장암역에서 인천 서구 석남역까지 61.3를 운영 중이며, 서울 강남권을 두루 거쳐 지나간다. 특히 서쪽에서는 지난 5월 인천 부평구청역에서 석남역까지 연장선(4.1)이 뚫렸으며, 석남역에서 청라국제도시를 거쳐 공항철도 청라국제도시역까지 연결(10.7) 노선도 속도를 내고 있다. 지난 6일 인천시가 서울도시철도 7호선 청라국제도시 연장사업’ 6개 공구 건설공사를 조달청에 계약 의뢰했다고 밝히며 순항 중이다. 개통은 2027년 목표다.

 

이외에도 단지가 들어서는 청라에는 대기업도 들어오고 있어 주거형 오피스텔 배후수요도 기대된다. 하나금융그룹 본사와 계열사가 순차적으로 이전을 마칠 예정이며, 현대모비스 수소연료전지 핵심부품 생산시설이 들어설 계획이다. 스타필드 청라(예정)와 코스트코 청라(예정) 조성도 계획돼 있으며, 서울아산병원 컨소시엄이 청라의료복합타운 우선협상자로 선정돼 향후 글로벌 바이오 메디컬 클러스터로 거듭날 전망이다. /csjung@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정창신 기자 경제산업부

csjung@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