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T, 차세대 5G 코어 내년 상용화

산업·IT 입력 2021-11-15 14:36:08 문다애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사진=SKT]

[서울경제TV=문다애 기자] SK텔레콤이 내년 클라우드-네이티브 기반 차세대 5G 코어를 상용화한다.


SK텔레콤은 내년 1분기 상용화를 목표로 클라우드-네이티브(Cloud-Native) 기반 차세대 5G 코어장비의 구축을 시작했다고 15일 밝혔다.


클라우드-네이티브는 각종 서비스나 어플리케이션의 설계 및 제작이 클라우드 환경을 기준으로 이뤄진다는 것으로, 하드웨어 장비와 비교해 빠른 업데이트를 통한 서비스 출시 시간 단축과 안정성 확보가 가능하다. SKT는 이동통신 분야에도 해당 기술의 도입이 필요하다는 판단에 따라 선제적으로 에릭슨과 클라우드-네이티브 기반 차세대 5G 코어를 개발해 검증 과정을 마치고 구축에 나서게 됐다.


클라우드-네이티브 기반 차세대 5G 코어는 현재 글로벌 통신사들이 높은 관심 속에 상용화를 추진 중이다. 국내에서 개발을 마치고 구축 단계에 도달한 사례는 이번이 최초다. 차세대 5G 코어는 신속한 신규 기능의 적용은 물론, 서비스 안정성을 크게 높일 수 있으며 망 오류나 장애 발생 시 빠른 복구가 가능하다. 특히 초고속대용량의 5G 서비스를 위한 패킷 가속 처리, 경로 최적화, 다중 흐름 제어 등과 관련한 최신 기술들이 적용돼 기존 트래픽 처리 효율을 최대 50%까지 향상시킬 전망이다.


박종관 SKT 인프라 기술담당은 “’클라우드-네이티브 기반 차세대 5G 코어의 구축을 통해 고객들에게 새롭게 개발되는 네트워크 기능들을 보다 빠르고 안정적으로 선보일 수 있게 됐다앞으로도 고객들의 5G 이용에 도움이 될 차세대 네트워크 기술을 끊임없이 개발하고 적용할 것이라고 말했다./dalove@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Tag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문다애 기자 경제산업부

dalove@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