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0세 이상 고령자 73%, “생활비 직접 마련”

경제 입력 2021-11-17 20:29:36 최민정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60세 이상 고령자 10명 중 7명 넘게 생활비를 직접 버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통계청이 공개한 ‘2021년 사회조사’ 결과에 따르면 60세 이상 고령자 중 72.5%는 본인과 배우자가 직접 생활비를 부담하고 있는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2011년 이후 본인·배우자 부담과 정부·사회단체 지원이 늘고 있는 반면, 자녀와 친척 지원은 줄어드는 추세가 계속되고 있습니다.


생활비 지원 뿐 아니라 60세 이상 고령자의 대부분은 현재 자녀와 따로 살고 있다고 답했고, 설문자의 77.2%는 향후에도 따로 살고 싶다고 밝혔습니다./choimj@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최민정 기자 증권부

choimj@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