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영식 신임 특허심판원장 임명…“특허심사·심판 분야 배테랑”

산업·IT 입력 2022-01-17 11:14:27 정창신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주영식 신임 특허심판원장. [사진=특허청]

[서울경제TV=정창신기자] 특허청은 특허심판원장에 주영식(56) 특허심판원 수석심판장을 임명했다고 17일 밝혔다. 

 

신임 주영식 원장은 199228회 기술고시에 합격한 후 공보처를 거쳐, 특허심판원 소송수행관, 특허법원 기술심리관, 특허심판원 심판관, 특허청 화학소재심사과장, 정밀화학심사과장, 응용소재심사과장, 특허심판원 수석심판장 등을 역임하며 특허심사·심판 관련 요직을 두루 거쳤다.

 

주 원장은 심사관과 심사과장으로 심사실무를 쌓고, 특허심판원 심판관과 수석심판장으로 재직하면서 약 4,800여건의 심판사건을 처리한 특허심판 분야의 손꼽히는 전문가이며, 특허심판 전문성을 바탕으로 특허심판원을 내실 있게 운영할 적임자로 평가받고 있다.

 

또한, 특허심판원 소송수행관 및 특허법원 기술심리관으로 다년간 특허청을 대표해 특허소송에 참여하는 등 특허심사·심판 및 소송 모두를 아우르는 해박한 지식과 경험을 겸비했다. 직원들과 격의 없이 소통하는 업무스타일로 직원들의 개성과 역량을 존중하고 배려하는 상사로 인정받고 있다. /csjung@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정창신 기자 경제산업부

csjung@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