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정 제주 만들기"…CU-네오플, 종이봉투 제공 친환경 캠페인 실시

산업·IT 입력 2022-01-17 13:39:22 김수빈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CU가 네오플과 손잡고 ‘2022 We Make Green Jeju' 친환경 캠페인을 17일 선보였다. [사진=BGF리테일]

[서울경제TV=김수빈기자]BGF리테일이 네오플과 손잡고 비닐봉지 사용량 감축을 위한 친환경 캠페인 ‘2022 We Make Green Jeju’를 전개한다고 17일 밝혔다.


BGF리테일은 지난 2020년 9월부터 제주 관광 지역에 위치한 CU 150여 곳을 중심으로 비닐봉지 대신 종이봉투를 제공하는 친환경 캠페인을 펼쳐왔다.


재생지를 가공해 만들어진 친환경 종이봉투는 종이로 분리수거가 가능하다. 해당 봉투의 한 쪽 면에는 올바른 일회용 마스크 폐기 방법도 그려져 있다. 


해당 캠페인은 관광객이 많은 제주도의 특성과 맞물려 가맹점주와 고객들로부터 큰 호응을 얻었다. 관광지 특성상 장바구니 사용률 및 비닐봉지 회수율은 상대적으로 낮은 반면 판매된 비닐봉지가 바다 등 자연으로 유입될 위험은 높기 때문이다.


실제 종이봉투 사용 캠페인을 통해 지난해 비닐봉지를 대체한 종이봉투는 약 230만 장으로, 고객이 종이봉투를 3회 이상 반복 사용했을 경우 최소 690만 장의 비닐봉지 사용을 감축하는 효과를 낼 수 있다.


2017년 문을 연 CU제주이호오광점은 개점 당시 하루 200여 장을 넘었던 비닐봉투 판매량이 지난해 대폭 감소해 전국 1만 5,000여개 CU 중 가장 낮은 순위를 기록하기도 했다. 


양재석 BGF리테일 경영기획실장은 “우리나라에서 가장 사랑받는 관광지이자 섬 자체가 하나의 자연 유산인 청정 제주도를 보호하기 위해 올해에도 네오플과 힘을 모으게 됐다”며 “앞으로도 CU를 이용하는 것만으로도 환경 보호를 실천하는 효과가 나타날 수 있도록 상품부터 마케팅까지 점포 곳곳에 친환경 요소를 더해 일상 속 그린 플랫폼으로 자리매김할 것”이라고 밝혔다. /kimsoup@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김수빈 기자 경제산업부

kimsoup@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