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에너지솔루션, 114조 뭉칫돈…440만명 몰려

증권 입력 2022-01-19 16:36:24 수정 2022-01-19 17:02:52 김혜영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서울경제TV=김혜영기자]IPO 시장 초대어로 꼽힌 LG에너지솔루션이 역대 최대 청약 증거금(114조원), 청약 건수(442만)를 나타내며 '역대급' 흥행에 성공했다.

 

19일 금융투자업계에 따르면 LG에너지솔루션의 일반 청약에 나선 KB증권, 신한금융투자 등 총 7개 증권사의 청약증거금은 114조800억원으로 집계됐다. 이는 종전 역대 최고치인 SK아이이테크놀로지(SKIET) 증거금 80조9,017억원을 훌쩍 넘어선 금액이다.

 

청약자 수도 442만4,258명에 달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는 앞선, SKIET 청약건수(474만건)에는 못 미쳤지만, 중복 청약 금지 이후 청약자 수로는 사실상 역대 최대다.

 

대부분 증권사에서 투자자들은 추첨을 통해 1주나 2주를 받을 수 있을 것으로 전망되는 가운데, 미래에셋을 통해 청약한 투자자 10명 중 7명은 1주도 받지 못할 것이란 관측이다. 증권사별 최종 경쟁률 기준 ▲대신증권 1.75주 ▲하이투자증권 1.68주 ▲신영증권 1.58주 ▲신한금융투자 1.38주 ▲KB증권 1.18주 ▲하나금융투자 1.12주 ▲미래에셋증권 0.27주를 받을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한편, LG에너지솔루션은 이달 27일 코스피 시장에 입성한다. 시초가가 공모가(30만원)의 2배인 60만원으로 결정되고 상한가로 직행하는 '따상'에 성공하면 주가는 최고 78만원까지 오른다. 즉 ‘따상’ 달성시 1주당 48만원의 이익을 얻게 된다./hyk@sea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김혜영 기자 증권부

jjss1234567@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