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진공, 사회적기업과 함께 PC 조립…청소년에 기부

산업·IT 입력 2022-05-20 08:54:40 김수빈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사진=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 CI]

[서울경제TV=김수빈기자]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 서울지역본부가 사회적기업인 컴트리, 중소기업융합서울연합회와 지역사회 및 중소기업과의 상생 협력을 위한 PC 기부 행사를 개최했다고 20일 밝혔다.


중진공과 중소기업융합서울연합회는 신규 조립 PC 10대, 1,000만 원 상당을 공동으로 구매하고, 금천구 관내 한부모·조손가정 청소년에게 기부했다. PC 제조사인 컴트리도 기부에 동참했다. 


기부된 PC는 금천구청을 통해 취약계층 청소년에게 전달될 예정이다.


기부에 앞서 중진공 서울본부 직원 36명은 컴트리의 생산 현장을 찾아 부족한 일손 돕기에 나섰다. 직원들은 장애인 근로자들과 함께 부품 선별 및 PC 조립을 진행했다. 


컴트리는 근로자의 절반 이상을 장애인·고령층으로 고용해 일자리를 창출하고 있는 사회적기업이다.


우영환 중진공 기업지원본부장은 “직원들과 함께 사회적기업의 일손을 보태고 미래세대인 청소년에게 도움을 줄 수 있어 기쁘다”며 “앞으로도 지역 사회와 상생할 수 있는 활동을 활발히 추진해 공공기관의 ESG 모범 경영을 실천해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kimsoup@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김수빈 기자 경제산업부

kimsoup@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