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보, 탄소중립 생활실천 위한 ‘용기 챌린지’ 캠페인

산업·IT 입력 2022-05-24 08:49:02 정창신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개인컵 사용 서약·실천 통해 탄소흡수 숲 조성 기여

김종호 기술보증기금 이사장. [사진=기술보증기금]

[서울경제TV=정창신기자] 기술보증기금(기보)용기 챌린지 시즌2’ 캠페인을 이달 25일부터 다음달 10일까지 실시한다고 24일 밝혔다. 이 캠페인은 ESG경영의 일환으로 전 국민의 탄소중립 인식 제고와 나무 식재를 통한 탄소흡수원 확충에 기여하기 위해 기획됐다. 

 

용기챌린지의 용기는 물건을 담는 그릇과 씩씩하고 굳센 기운 등 이중적 의미를 포함하고 있다. 이번 행사는 작년 용기챌린지에 이은 시즌2 국민참여형 환경캠페인이다. ‘1회용컵 보증금제도시행에 앞서 개인컵 사용 서약 및 실천을 통해 1회용품 사용을 자제하는 문화가 확산될 것으로 기대된다.

 

캠페인 참여 방법은 기보 홈페이지에서 탄소중립 생활실천 활동에 대한 퀴즈를 풀고 1회용컵 대신 개인컵 사용 서약 후 실천하면 되고, 퀴즈 정답자는 추첨을 통해 반려식물과 커피쿠폰을 선물로 받을 수 있다. 기보는 캠페인 종료 후 코로나19로 지친 이웃들에게도 반려식물을 선물하여 용기를 북돋아주고, 캠페인에 참여한 인원 수에 비례하여 나무를 심어 탄소흡수 숲을 조성할 계획이다.

 

기보는 재생에너지 자가발전 전기자동차 도입 확대 업무 디지털화 친환경 공공구매 확대 등 기관 내부의 저탄소 인프라 구축을 통한 온실가스 배출량 감축을 위해 노력 중이다. 또한 머그러브데이(개인컵 사용의 날) 수다날(수요일은 다 먹는 날) 직원 개인이 참여하는 탄소 다이어트 등 일상생활 속 탄소중립을 실천 중이다.

 

김종호 기보 이사장은 사내 저탄소 인프라 구축과 다양한 실천 활동을 통해 정부의 탄소중립 정책에 솔선수범하고 있으며, 캠페인을 통해 임직원과 국민들의 참여율을 높임으로써 환경보전 인식 확산과 생태계 복원에도 적극 앞장서겠다고 밝혔다.

 

한편, 기보는 작년 용기챌린지캠페인 종료 후 부산광역시 남구 지역 홀몸 어르신에게 총 100그루의 반려화분을 전달했고, 캠페인 참여 인원 증가에 따라 아까시나무, 헛개나무, 목백합나무 등 총 764그루를 강원도에 식재해 산림생태기능 복원 및 탄소중립에 기여하고 있다. /csjung@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정창신 기자 경제산업부

csjung@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