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수원, 폴란드 기업 3개사와 원전 사업 MOU 체결

산업·IT 입력 2022-07-01 15:23:07 수정 2022-07-01 15:29:11 장민선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정재훈(왼쪽) 한국수력원자력 사장이 현지시간 30일 폴란드 바르샤바 쉐라톤호텔에서 폴란드 원전 관련 기업인 BAKS와 MOU를 맺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한수원]

[서울경제TV=장민선 기자] 한국수력원자력은 폴란드 원전 관련 기업 3곳과 현지 신규 원전 사업 공동 참여 협력 등을 약속하는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고 1일 밝혔다.


한수원은 지난 30일(현지시간) 산업통상자원부가 폴란드 바르샤바 쉐라톤호텔에서 개최한 '한국원전과 첨단산업의 밤'에 참가했다. 이 행사에는 이창양 산업부 장관, 폴란드 기후에너지부의 피오트르 디아지오 차관, 한국과 폴란드 양국 원전 기업인 등 300여명이 참석했다.


한수원은 이 자리에서 폴란드 3개 기업(ILF·BAKS·RAFAKO)과 원전 협력 관련 MOU를 체결하고, 폴란드 원전 사업 공동 참여, 현지화 협력, 설계 엔지니어링 등에 맞손을 잡기로 했다.


정재훈 한수원 사장은 “한국은 주어진 공기와 예산으로 원전을 건설할 수 있는 유일한 나라로, 폴란드 신규 원전건설을 위한 기술력, 경제성, 사업역량, 재원조달 등 모든 측면에서 최고의 경쟁력을 갖췄다”고 강조했다. / jjang@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장민선 기자 경제산업부

jjang@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하와이(미주한국일보)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