쏘카, 상장 철회없다…공모가 2만8,000원 확정

증권 입력 2022-08-09 17:34:25 수정 2022-08-09 17:43:28 김혜영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서울경제TV=김혜영기자]앞선 기관 수요예측에서 부진한 성적표를 받아 든 차량 공유업체 ‘쏘카’가 결국 공모가를 낮췄다. 몸값을 낮춰서라도 코스피 상장을 강행한다는 계획이다.

 

쏘카는 9일 공모가를 2만 8,000원으로 확정했다고 공시했다. 공모물량은 364만 주로 최종 확정했다.

 

쏘카의 기존 공모 희망범위는 3만4,000~4만 5,000원이였다. 그러나, 희망공모가 하단 기준 18%나 낮춰 잡은 것이다. 공모 규모 역시 당초 1,547억~2,048억원에서 약 1,020억원으로 줄었다. 공모가 기준 시가총액 1조 달성은 결국 실패한 셈이다.


쏘카 일반 공모청약은 총 공모주식수의 25%인 91만 주를 대상으로 오는 10일부터 11일까지 진행된다. 상장 대표주관사는 미래에셋증권, 공동주관사는 삼성증권이며, 인수회사는 유안타증권이다.

 

쏘카는 유입되는 공모 자금을 활용해 모빌리티 밸류체인 내 업체들과의 M&A, 지분투자를 단행하며 사업 영역을 다각화한다는 전략이다. 카셰어링은 물론 전기자전거, 공유 주차 플랫폼, KTX와 숙박 등의 예약이 가능한 ‘슈퍼앱’ 역량을 강화해 이동의 시작부터 마지막 단계를 모두 아우르는 총체적 모빌리티 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다

 

박재욱 쏘카 대표는 “투자자들의 목소리를 경청하고 반영하여 최대한 투자자 친화적으로 공모구조를 결정했다"며 “쏘카 상장에 많은 관심을 가져준 기관 투자자분들께 감사드리며 오는 10일부터 시작되는 공모주 청약에서도 일반투자자 여러분들의 많은 관심 부탁드린다”고 밝혔다./hyk@sea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Tag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김혜영 기자 증권부

jjss1234567@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하와이(미주한국일보)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