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우조선, 한화에 팔린다…2조원대 통매각 논의

산업·IT 입력 2022-09-26 09:54:08 수정 2022-09-26 10:10:08 장민선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사진=대우조선해양 홈페이지]

[서울경제TV=장민선기자] 대우조선해양을 한화그룹에 매각하는 논의가 급물살을 타고 있다. 


26일 관계부처 등에 따르면 기획재정부와 금융위원회, 산업통상자원부는 26일 오전 여의도 수출입은행에서 산업경쟁력강화 관계장관회의를 열어 대우조선의 처리 방안을 논의했다.


이날 회의에서 강석훈 산업은행 회장은 대우조선을 한화그룹에 매각하는 방안을 포함한 대우조선 처리 방향 안건을 보고한 것으로 전해졌다. 안건에는 대우조선을 한화그룹에 매각하는 방안이 포함된 것으로 알려졌다. 산은은 관계장관회의 결론에 따라 이날 중 임시 의사회를 열고 대우조선 처리 방안을 의결할 예정이다.


이날 오후 중 강 회장이 기자간담회를 열어 관련 내용을 브리핑할 예정이다. 앞서 강 회장은 지난 14일 기자간담회에서 대우조선 매각과 관련해 "연구·개발(R&D)을 강화하고 효율성을 높일 수 있는 새로운 경영 주체가 나올 수 있도록 하는 게 대우조선을 구하는 방법이라고 생각한다"며 "대우조선의 경쟁력 강화와 더불어 빠른 매각을 위해 노력하고 있다"고 말했다.

만약 이번 매각이 성사될 경우, 대우조선해양은 지난 2001년 워크아웃을 졸업한 지 21년 만에 새 주인을 찾게 된다. 매각 규모는 2조원 안팎이 될 것으로 보인다.


한화그룹은 지난 2008년 대우조선을 6조원 이상을 들여 매입하려 시도했으나, 글로벌 금융위기 등의 여파로 포기한 바 있다.


 / jjang@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장민선 기자 경제산업부

jjang@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