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뚜기 '마열라면', 600만개 판매 돌파…출시 두 달 만

산업·IT 입력 2023-10-30 10:42:28 이호진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마열라면 연출컷.[사진=오뚜기]

[서울경제TV=이호진기자] 오뚜기는 매운맛 라면인 열라면에 마늘과 후추를 더해 새롭게 선보인 '마열라면'이 출시 두달 만에 봉지면과 용기면까지 합산해 약 600만 개가 판매됐다고 30일 밝혔다.

 

마열라면이 단기간에 좋은 반응을 얻은 요인은 익숙하지만 기존 시장에는 없었던 새로운 매운맛에 있다는 설명이다. 오뚜기는 열라면에 마늘과 후추를 더해 깊이 있는 매운맛을 구현했으며, 기존 열라면의 취식 형태에 기반한 제품이라는 점이 소비자 눈길을 사로잡았다는 평가다. 마열라면에는 서귀포시 대정읍에서 자란 마늘과 입자가 굵은 후추를 동결건조한 마늘후추블럭이 들어있어, 마늘, 후추, 고추 등 총 세 가지 매운맛이 어우러지는 것이 특징이다.

지난달부터는 마열라면 모델로 배우 황정민을 선정하고 첫 TV CF를 온에어했다. 특히, 지난 2016년 오뚜기의 진짬뽕모델로 약 3년간 활약한 바 있는 황정민과의 두 번째 만남으로 더욱 화제를 모으고 있다.

이번 TV CF에서 배우 황정민은 마지막까지 열정적으로라는 메시지에 걸맞게, 감독으로부터 걸려온 전화도 받지 않은 채 처음부터 끝까지 열정적으로 마열라면에만 집중하며 면치기를 선보이는 모습을 선보였다. 황정민과 함께한 마열라면 광고는 총 2편으로 구성되며, ‘촬영장을 주제로 한 후속편은 연내 공개될 예정이다. /hojinlee97@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이호진 기자 산업2부

hojinlee97@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