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검색
  • 뉴스

    • CJ헬스케어, 3조대 중국 위궤양치료제시장 공략

      CJ헬스케어가 3조원대에 달하는 중국 위궤양치료제 시장공략에 나선다. CJ헬스케어는 오는 2018년 출시를 목표로 개발중인 위식도 역류질환 치료제 'CJ-12420'을 중국 제약사 '뤄신'에 기술수출(라이선스아웃)을 하는 계약을 체결했다고 25일 밝혔다. 이번 계약에 따라 CJ헬스케어는 계약금과 임상 개발, 허가, 상업화 등에 따른 단계별 기술료로 1,850만달러(약 200억원)를 받기로 했으며 중국에서 신약이 출시되면 판매에 따른 로열티를 별도로 받기로 했다. CJ헬스케어 측은 향후 제품 출시가 본격화될 경우 총 9,..

      경제·사회2015-10-25

      뉴스 상세보기
    • [특징주] 진원생명과학, 관계사 대규모 기술수출 계약 소식에 상한가

      진원생명과학(011000)이 관계사인 이노비오의 대규모 기술수출 계약 소식에 힘 입어 상한가로 치솟았다. 진원생명과학은 11일 유가증권시장에서 오전 9시 50분 현재 가격제한폭(29.91%)까지 급등한 1만3,900원에 거래되고 있다. 진원생명과학은 이날 관계사인 이노비오가 다국적 제약사 아스트라제네카의 자회사에 인유두종 바이러스(HPV) 유발 암치료 DNA백신에 대한 기술을 약 7억3,000만달러에 이전하는 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노비오는 진원생명과학의 최대주주인 VGX파마슈티컬즈의 지분 100%를 보유하고 있다. ..

      경제·사회2015-08-11

      뉴스 상세보기
    • 한미약품, 2분기 영업익 71% 감소한 24억원

      한미약품은 29일 올해 2분기 매출이 지난해 동기보다 31.2% 성장한 2,444억원을 기록했다고 29일 밝혔다. 회사 측은 이런 매출액이 분기 사상 최대 규모로, 지난 3월 다국적제약기업 일라이릴리사와 체결한 면역질환치료제(HM71224)의 기술수출 계약금 유입과 완제의약품 수출 호조 등에 힘입었다고 설명했다. 하지만, 영업이익은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71.0% 감소한 24억원을 기록했으며, 당기순이익은 126억원으로 46.6% 늘었다. 한미약품 김찬섭 전무(CFO)는 “매출액 대비 19.7%나 되는 481억원을 연..

      경제·사회2015-07-29

      뉴스 상세보기
    • [특징주]한미약품, 대규모 기술수출 계약 소식에 강세

      한미약품(128940)이 헬스케어 업종 내 역대 최대 기술수출 계약을 맺었다는 소식에 강세를 보이고 있다. 한미약품은 29일 오전 9시 13분 현재 유가증권시장에서 전날 보다 4만9,000원(8.99%) 상승한 59만4,000원에 거래되고 있다. 장중 한때, 60만6,000원까지 오르며 사상 최고가 기록을 새로 쓰기도 했다. 앞서 한미약품은 지난 28일 기존 항암제에 내성이 생긴 폐암환자 치료용 신약 후보물질(HM61713)을 베링거인겔하임에 기술수출(라이선스아웃)하는 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승호 NH투자증권 연구원은..

      경제·사회2015-07-29

      뉴스 상세보기
    • NH투자 "한미약품, 목표주가 55만원→73만원"

      NH투자증권은 29일 한미약품이 헬스케어업종 내 역대 최대 기술수출 계약을 맺었다며 목표주가를 기존 55만원에서 73만원으로 올렸다. 한미약품은 전날 베링거인겔하임을 대상으로 폐암신약인 HM61713에 대한 한국과 중국, 홍콩을 제외한 전세계 개발 및 상업화 기술수출 계약 체결을 발표했다. 이승호 연구원은 “이번 계약으로 계약금 5,000만달러 외에 개발 단계별 임상 개발허가·상업화 시 단계별 기술료 6억8,000만달러 등 최대 7억3,000만달러를 수취할 것으로 예상한다”며 “이는 국내 헬스케어 업종 역대 최대 ..

      경제·사회2015-07-29

      뉴스 상세보기
    • 한미약품 8500억 신약 수출

      한미약품이 국내 제약업계 사상 최대 규모인 7억3,000만달러(약 8,500억원) 규모의 신약수출 계약을 체결했다. 한미약품은 지난 3월 일라이 릴리에 면역질환치료제 기술을 수출하면서 기록한 제약업계 최대 기술수출 금액인 6억9,000만달러를 4개월여 만에 갈아치우게 됐다. 한미약품은 28일 자체 개발 중인 내성표적 폐암신약(HM61713)에 대한 라이선스 계약(기술수출)을 독일계 다국적 제약사인 베링거인겔하임과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계약으로 베링거인겔하임은 한국과 중국·홍콩을 제외한 전지역에서 HM61713에 대한 공..

      경제·사회2015-07-28

      뉴스 상세보기
    • 보령제약 고혈압신약 1400억 수출

      속쓰림을 치료하는 위장약 겔포스로 유명한 보령제약이 1,400억원 가량의 고혈압 신약 기술수출 성과를 이뤄내며 전문치료제 중심 제약사로 거듭나고 있다. 1,400억원은 보령제약의 지난해 매출(3,595억원)의 40%에 해당하는 금액이다. 보령제약은 인도네시아, 태국, 필리핀 등 동남아 13개국에 자체개발한 고혈압 치료제 '카나브'의 기술을 수출(라이선스아웃)하는 계약을 체결했다고 30일 밝혔다. 이 계약에 따라 보령제약은 300만달러(약 33억원)의 로열티(약 33억원)를 우선적으로 받고 다국적 의약품 유통업체인 쥴릭파마에 현지..

      경제·사회2015-06-30

      뉴스 상세보기
    • SK바이오팜 수면장애 신약, 美임상 3상 들어가

      SK가 100% 지분을 보유한 신약개발 전문회사 SK바이오팜의 수면장애 치료 신약이 미국에서 임상 3상 시험에 들어갑니다. 3상은 신약개발을 위한 임상실험의 마지막 단계로 3상을 성공적으로 완수하면 최종적으로 신약 허가를 받을 수 있습니다. 이번 3상은 SK바이오팜의 신약 개발 파트너 미국 제약사 재즈가 기면증과 수면무호흡증으로 인한 졸림증 환자를 대상으로 진행합니다. 재즈사는 2017년까지 임상 3상 시험을 완료하고 미국 식품 의약국의 판매 허가를 거쳐 2018년 신약을 시판할 계획입니다. SK는 기술수출 계약에 따라 재즈..

      증권2015-06-01

      뉴스 상세보기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