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검색
  • 뉴스

    • 고려개발, 8년만에 워크아웃 졸업…“수익성 위주 사업 구성”

      [서울경제TV=정창신기자] 대림산업 자회사 고려개발이 8년만에 워크아웃을 졸업했다. 고려개발과 채권단 관계자들은 지난 20일 서울 서대문에 있는 신라스테이에서 성공적인 워크아웃 졸업을 기념하는 행사를 진행했다고 21일 밝혔다. 이에 앞서 지난 14일 주채권은행인 NH농협은행을 비롯한 채권단은 고려개발에 대한 채권금융기관 공동관리 절차 종료를 결의하고 회사 측에 통지했다.   고려개발은 지난 2008년 글로벌 금융위기 후폭풍에 따른 부동산 경기 침체와 주택 PF 사업 지연으로 인한 유동성 압박으로 2011년 12월 워..

      부동산2019-11-21

      뉴스 상세보기
    • 저축은행 '취약차주 채무조정', 사업자·중기로 확대…"원금감면 확대"

      [서울경제TV=고현정기자] 금융당국이 저축은행 취약·연체 차주들의 체계적인 채무조정을 지원하기 위해 채무조정제도 운영규정을 마련했다고 22일 밝혔다. 가계뿐만 아니라 개인사업자, 중소기업 등으로 사전지원 대상이 확대되고 워크아웃시 원금감면 대상이 되는 채권 한도 등이 커진다. 우선 연체 발생 전 '취약차주 사전 지원' 대상이 가계 뿐 아니라 개인사업자와 중소기업으로 확대된다. 일시적 유동성 문제가 발생한 이나 연체발생 우려자를 대상으로 원리금 상환유예, 상환방법 변경 등을 통해 연체를 미연에 방지하도록 하는 것이다. 이에 금융..

      금융2019-10-22

      뉴스 상세보기
    • 코다코, 산업은행에 워크아웃 신청…“신규 수주 꾸준”

      알루미늄 다이캐스팅 자동차부품 전문기업인 ‘코다코’가 주채권은행인 한국산업은행에 금융채권자 공동관리를 신청했다고 5일 공시를 통해 밝혔다.코다코 측은 “금융채권자 공동관리(워크아웃)에 대한 소집통지가 되면 금융기관의 채권에 대한 상환의무가 동결됨에 따라 경영개선 가능성이 있는 기업이 금융기관의 일시적 상환 요구에 따른 유동성 위기를 해소, 재무구조가 안정될 수 있다”며 “일반 상거래 채권은 채무동결 대상에 포함되지 않아 협력사와의 거래는 정상적으로 이루어질 수 있다”고 설명했다.인귀승 코다코 대표이사는 ??..

      증권2019-09-06

      뉴스 상세보기
    • 코다코, “산업은행에 금융채권자 워크아웃 신청”

      코다코는 주채권은행인 한국산업은행에 금융채권자 공동관리를 신청했다고 6일 밝혔다.회사 관계자는 “금융채권자 공동관리(워크아웃)에 대한 소집통지가 되면 금융기관의 채권에 대한 상환의무가 동결됨에 따라 경영개선 가능성이 있는 기업이 금융기관의 일시적 상환 요구에 따른 유동성 위기 해소를 통해서 재무구조가 안정될 수 있다”고 전했다. 이어 “일반 상거래 채권은 채무동결 대상에 포함되지 않는 관계로 협력사와의 거래는 정상적으로 이루어지게 된다”고 밝혔다.인귀승 코다코 대표이사는 “일반적인 기업회생신청(법정관리)과 달리..

      증권2019-09-06

      뉴스 상세보기
    • 기업은행-신보, ‘중소기업 밸류업 프로그램 공동지원 업무협약’ 체결

      IBK기업은행(은행장 김도진)이 지난 28일 신용보증기금(이사장 윤대희)과 ‘중소기업 밸류업 프로그램 공동지원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9일 밝혔다. '중소기업 밸류업 프로그램’은 유동성 부족 등 일시적인 어려움을 겪고 있는 중소기업을 지원하기 위해 지난 6월 신보에서 자체적으로 도입한 제도다.두 기관은 앞으로 일시적 경영위기에 처한 중소기업에게 채무조정 등을 지원해 워크아웃 전 단계에서 부실 방지는 물론 경쟁력 회복을 도울 계획이라고 설명했다. 대상 기업은 제조업 영위 기업, 혁신형 중소기업, 신성장동력산업 기업, ..

      금융2019-08-29

      뉴스 상세보기
    • 금융위, 법정관리기업에도 자금지원…신속 구조조정 유도

      [앵커]앞으로는 법정관리기업에도 신규 자금이 지원돼 신속한 기업 구조조정이 이뤄질 전망입니다. 또 워크아웃기업에 채권 금융회사가 무분별하게 채권을 회수해 기업 재무상태를 더욱 어렵게 만들지 못하도록 하는 방안이 추진됩니다. 금융당국은 이같은 내용을 골자로 하는 법안을 준비중이라고 밝혔습니다.고현정 기자입니다.[기자]그동안 기업이 부실해지면 금융당국이 주도하는 기업구조개선작업(워크아웃)으로 구조조정할 것이냐, 아니면 법원이 이끄는 기업회생 절차로 갈 것이냐를 두고 논란이 많았습니다.각각의 장점이 있는데다 금융당국과 법원의 밥그릇 ..

      금융2019-05-13

      뉴스 상세보기
    • 신용회복위 개인워크아웃 참여한 금융기관 세금 깎아준다

      정부가 개인 워크아웃 제도를 촉진하기 위해 참여 금융권에 세제 혜택을 준다. 기획재정부는 이러한 내용으로 법인세법 시행령 개정안을 입법 예고한다고 3일 밝혔다. 개정 시행령은 금융기관이 연체 채권의 원금을 감면한다면 즉시 세법상 비용으로 공제할 수 있도록 하는 내용을 새로 담았다.정부는 지난 2월 개인이 90일 이상 연체된 빚을 면제받을 수 있는 개인 워크아웃 제도를 발표했다. 채권이 90일 이상 연체됐을 때, 신용회복위원회가 ‘신용회복지원협약’을 채권단과 체결한다면 원금을 감면할 수 있도록 한 제도다. ..

      금융2019-05-03

      뉴스 상세보기
    • 1분기 개인·프리워크아웃 신청자 3만명 육박… 경기악화 영향

      올해 들어 지난달까지 신용회복위원회(신복위)에 개인워크아웃과 프리워크아웃을 신청한 수가 3만 건에 육박했다. 8일 신복위에 따르면 올해 1분기 개인워크아웃 신청자는 2만2,425명, 프리워크아웃 신청자는 6,666명이었다. 둘을 합치면 2만9,091명이 신복위에 채무조정을 신청한 것이다.이는 전 분기인 작년 4분기와 비교해 2,552명 급증한 규모다. 개인·프리워크아웃 신청은 작년 3분기와 4분기에는 각각 전분기보다 165명, 109명 줄었지만 올해 1분기 큰 폭 증가세로 전환해 3만명에 육박했다.신복위 개인워크아웃은 연체 기..

      금융2019-04-08

      뉴스 상세보기

0/250